ⓒ Twentieth Century-Fox Film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


아마도 현재 영화팬들 사이에서 가장 큰 기대를 받고 있는 작품일 제임스 카메론 감독의 신작 <아바타>를, 전세계 237개 지역 221개 관에서 동시진행하는 '아바타 데이' 행사를 통해 먼저 만나보고 왔습니다. 참고로 <아바타>는 12월 17일 전세계 동시 개봉을 앞두고 있는 작품으로서 무려 개봉하려면 4달 가까이 남은 영화죠. 그렇기 때문에 이번 특별한 시사회에 참석하게 되었습니다.




현장에서 나눠준 간단한 브로셔인데, 영화에 대한 아주 간단한 설명과 개봉일, 그리고 아바타 데이에 대한 설명이 담겨있습니다. 하나 재미있는 건 아직도 <타이타닉> 감독 작품으로 밖에는 홍보할 수 없는 아쉬움이랄까요. 일반 대중들을 상대로 '제임스 카메론 감독 작품'이라고 쓰기엔 아무래도 임팩트가 부족하다고 느꼈던 것 같습니다. 아마 국내에서 일반 대중들을 상대로 이 같이 감독 이름만으로 홍보할 수 있는 이는 '스티븐 스필버그'가 유일하지 않을까 싶네요. 여튼 간단하게 브로셔를 둘러 보고는 두근두근 하는 마음을 안고, 손에는 3D 입체안경을 움켜쥐고 상영관에 앉아 초조하게 기다렸습니다.


ⓒ Twentieth Century-Fox Film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


일단 시작하기 전에 인트로 영상으로 제임스 카메론 감독이 직접 입체 안경을 들고나와, 이 20분 분량의 짧은 영상에 대한 간단한 소개를 하고 있습니다(자, 보시죠, 하고는 입체 안경을 쓰윽 쓰지 않을까 했는데 그러지는 않더군요 ^^;) 스포일러는 없습니다 라는 말에 안심하고 보게 되었죠. 정말 제임스 카메론의 말 답게 스포일러가 나올 만 하면 다음 장면으로 넘어가더군요. 몇몇 시퀀스를 보여주기는 하나 결정적인 장면은 등장하지 않으며, 초반 설정 장면과 대화 장면, 액션 장면이 짧지만 골고루 담겨 있습니다. 그리고 액션 장면들 역시 극중 아바타 들이 벌이는 액션과 인간과 괴물이 벌이는 액션, 아바타와 괴물과 벌이는 액션 등으로 나누어 확인할 수 있을 것 같구요.


ⓒ Twentieth Century-Fox Film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


일단 인간이 '아바타'라는 존재가 된 이후에, 인간과 아바타의 크기 차이의 묘사랄까요. 아주 거대한 거인도 아니지만 인간 보다는 훨씬 큰 아바타의 크기가 실감나게 느껴지는 카메라 앵글이 돋보이더군요. 그 섬세한 앵글 덕분인지 이 크기의 차이가 실제하는 것처럼 느껴졌습니다. 그 이후 시퀀스는 본격적으로 아바타 (그런데 이 외계인으로 보이는 존재를 '아바타'라고 칭해도 되는지 잘 모르겠네요 ;;)들이 존재하는 공간에서 다양한 장면들이 전개됩니다. 기묘한 공룡이 모습을 하고 있는 괴물들과 아바타들의 추격전, 아바타가 자신이 타고 다닐 괴물(익룡 혹은 용의 모습을 닮은 존재. 정확한 이름이 기억이 안나네요 ^^;)을 길들이는 장면, 그리고 예고편을 통해 만나볼 수 있었던 인간과의 전투 장면 등이 이어졌습니다.

그리고 게임 속에서나 등장할 법한 이 아바타의 세계의 모습은 신비로우면서도 상당히 설득력있는 모습이었으며, 아바타라는 존재들의 묘사에 있어서도 배우들의 얼굴을 엿볼 수 있으면서도(시고니 위버 얼굴을 한 아바타는 단번에 알아보겠더군요), 그 독특한 피부 질감이 신비롭게 느껴졌습니다. 그리고 익룡을 타고 나는 장면에서 배경 묘사를 보니 CG로 그린 것이 아니라 실사임을 확인할 수 있었는데, 움직이는 물체 주변은 아무래도 CG의 사용이 많았던 듯 싶지만, 먼 발치의 실사 배경이 어울려 더더욱 있을 법한 신비의 세계를 그려낸 듯 했습니다(여기서 혼자 감탄!). 이번 20분 프리뷰에서는 인간들과 전투 장면은 예고편에 등장한 장면 외에는 거의 등장하지 않았는데, 인간과 아바타 벌이는 즉 실사 캐릭터와 CG캐릭터가 맞물리는 장면의 완성도만 만족스럽다면, 흠잡을데 없는 강렬한 영상이 되지 않을까 싶네요. 기대됩니다!


ⓒ Twentieth Century-Fox Film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


그리고 짧은 영상이었지만 감독의 전작을 연상시킬 만한 병기라던가 장면들을 발견할 수 있더군요. <에일리언 2>에서 리플리가 타고 등장했었던 '파워로더'를 연상시키는 병기도 그렇고, 전투 비행정의 모습 역시 <터미네이터>와 <에일리언>에 등장했던 비행정의 모습을 업그레이드한 듯한 모습이었습니다(프로펠러를 상하로 위치시켜서 수직상승할 수 있는 모습말이죠).

용산 CGV에서 아이맥스 3D로 감상하였는데, 이미 많은 3D 아이맥스를 접한터라 포맷에 대한 감흥은 덜했지만 제임스 카메론이 아이맥스 3D를 사용하는 방법을 보니 확실히 조금 다른 점이 느껴지긴 했습니다. 일단 그 아바타 행성(?)에서 만나볼 수 있었던 날파리(?)의 묘사는 확실히 입체영화에 최적화된 설정이라 아니할 수 없더군요. 그리고 긴박감 넘치는 추격, 액션 장면의 경우 핸드헬드 효과를 내려는 촬영 방식이 어느 정도 아이맥스 3D의 효과를 더해주는 면도 있는 반면, 개인적으론 좀 과도한 사용이 아닌가 싶기도 하더라구요.

어쩃든 이렇게 단 20분 공개만으로 큰 이슈를 일으킬 수 있는 것만으로도 <아바타>에 거는 영화팬들의 관심과 기대는 대단하다고 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얼른 12월 17일이 되어 완전한 <아바타>를 즐겨보고 싶네요. 어떻게 기다리나요!!


1. 그러고 보니 주연을 맡은 샘 워싱턴의 경우, 어찌되었든 '터미네이터'와 연관이 있는 배우로군요.
2. 시고니 위버의 모습은 무척이나 반갑더군요!
3. 12월까지 어떻게 기다리나요! ㅠㅠ


글 / 아쉬타카 (www.realfolkblues.co.kr)


본문에 사용된 모든 스틸컷/포스터 이미지는 인용의 목적으로만 사용되었으며,
모든 이미지의 권리는
Twentieth Century-Fox Film Corporation에 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hj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오늘 가고싶었지만...
    도저히 회사 일 때문에...못갔습니다. ㅠㅠ

    제임스캐머런인데... 재미는 보장하겠죠.
    머. 기대에 어긋나도... 100% 3d로 볼겁니다~~

    2009.08.22 00:49
    • Favicon of https://realfolkblues.co.kr BlogIcon 아쉬타카  수정/삭제

      너무 기대치가 커진 바람에 실망하시는 분들도 생기시겠지만, 20분 프리뷰를 보니 더더욱 꼭 봐야겠다는 생각이 들더라구요~

      2009.08.22 00:53 신고
  2. 월러스  수정/삭제  댓글쓰기

    7시 30분꺼 보셨나요? 전 그 시간꺼 봤거든요. ^^;

    2009.08.22 00:51
  3. Favicon of http://supab.tistory.com BlogIcon supab  수정/삭제  댓글쓰기

    20분이라는 어마어마한 양을 공개한다고해서 오히려 더 가지않았는데... 갈걸그랬나봐요.
    '제임스 카메론'의 12년만의 신작이라는 이유만으로도 반드시 봐야할 영화라고 생각되네요 ㅋ

    2009.08.22 01:12
  4. 음냐  수정/삭제  댓글쓰기

    부산은 롯데시네마센텀시티에서만 상영했는데 기술적인 문제때문에 영상의 촛점이 잘 안맞더군요.

    관계자의 얘기는 영사기가 적합하지 않다고 하던데 IMAX 3D는 괜찮았나봅니다.

    차라리 CGV센텀시티 IMAX에서 해줬으면 좋았을것을...(관계자도 CGV가 낫다고 그러던데;;;;)

    2009.08.22 04:19
  5. Favicon of http://jonnyz.tistory.com BlogIcon maximus.  수정/삭제  댓글쓰기

    꼭 무슨 비디오게임 트레일러를 보는것 같네요^^
    올 겨울이 기다려지네요...

    2009.08.22 06:21
  6. Favicon of http://chohamuseum.net BlogIcon 초하(初夏)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 덕분에 좋은 감상하고 갑니다~~
    아직까지 마이클 잭슨의 추억을 간직하고 계시군요... ^&^

    직접 찾아와 댓글 주셔서 감사합니다.
    내내 행복한 주말 보내시길 바랍니다~~

    2009.08.22 15:40
  7. Favicon of http://www.zinsayascope.com BlogIcon 진사야  수정/삭제  댓글쓰기

    다른 시사회와 겹쳐서 가지는 못하고 가신 분들 얘기로만 들었습니다.
    아아아.... 듣기만 해도 흥미로워서 미치겠더구만요. 어서 보고 싶습니다 ㅠㅠ
    12월까지 언제 기다리나요!

    2009.08.22 21:01
  8. Favicon of http://mr-ok.com/tc BlogIcon okto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역시 시사회를 본 후 기대치가 더욱 높아졌습니다.
    이제 저는 스토리 따위 아무래도 상관 없습니다. 눈보신 하나만 해도 본전은 뽑겠다는 생각이 들더군요.
    재밌는 스토리는 역시 전적으로 감독님을 신뢰하고 있기 때문에...^^;

    2009.08.22 21:36
  9. 이바이어스  수정/삭제  댓글쓰기

    지구측 비행정이 게임 C&C 타이베리안 선 시리즈 오르카하고 너무 닮았네. 오르카 수송기 형태도 보이고 육전 병기도 느낌이 비슷해. 흠, 우연인가?

    2009.08.22 23:34
  10. Favicon of http://suimedrik.tistory.com/ BlogIcon suimedrik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 리얼D로 관람했는데, 아이맥스 봤으면 어땠을까 굼금하네요.
    초점은 뚜렷한데 확실히 화면이 작아서 답답한 면은 없지 않더라고요.
    트랙백 남깁니다. ^_^

    2009.08.25 00:07

BLOG main image
the Real Folk Blues
블로그 이사했습니다. realfolkblues.net
by 아쉬타카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840)
개봉 영화 리뷰 (840)
기획 특집 (6)
블루레이 리뷰 (259)
아쉬타카의 Red Pill (23)
음반 공연 리뷰 (229)
애니메이션 영화 리뷰 (66)
도서 리뷰 (15)
잡담 (46)
Traveling (61)
etc (292)
아쉬타카's Blog is powered by Textcube.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