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쿄에서의 마지막 날입니다. 여행 내내 힘들게 돌아다니기도 했고 마지막 날은 좀 여유있게 우에노 공원이나 좀 쉬엄쉬엄 둘러보자 했었지만, 왠걸;;; 일단 마지막 날이라 한국으로 가져갈 짐을 모두 갖고 다녀야 했는데 가져올 때보다 약 1.5배 많아진 짐들 덕분에 작은 가방을 따로 사기도 했네요. 여튼 떠나는 아쉬움이 남았던 마지막 날의 여정도 이렇게 시작됩니다.




호텔에서 TV를 보면서 느꼈던 건 말을 못알아 듣는다는 걸 제외하더라도 참 평소에 볼만한 프로가 없다라는 점과 국내에서 많이 보았던 컨셉의 프로그램들이 참 많더라 하는 것이었죠. 금요일인가 토요일 밤엔 우리나라로 따지면 '음악여행 라라라' 같은 프로그램을 시청했는데, 아쉽게도 이날 본 뮤지션은 모르는 뮤지션이었고 다음주 초대손님이 히라이 켄이었다는 ㅠㅠ 그렇게 별로 TV시청에서는 흥미를 못느끼던 저에게 떠나는 일요일 아침의 프로그램들은 반가움의 연속이더군요. <드래곤볼 카이>가 한창 방영중이었는데, 이제 막 기뉴특전대가 첫 등장하는 때였네요. 만화책에서 보던 것보다 확실히 본토의 드래곤 볼은 조금 틀리더군요. <드래곤볼 카이>가 끝나고는 바로 <원피스> 방영!




일본에서 산 것 중에 하나. 영화 <찰리와 초콜릿 공장>에 등장하는 윌리 웡카 초콜렛! 일본에서 고이 모셔와서 한국에 와서야 먹어보았는데 맛도 좋더군요~ (아쉽게도 황금티켓은 없었습니다 ㅎ)





우에노 역에 도착한 뒤 나중에 나리타 공항으로 갈 스카이라이너 티켓을 미리 구매하는 중.





일본은 코인로커의 천국이기도 하죠. 마지막 날에는 짐이 하도 많아서 가장 큰 로커를 사용하였습니다. <집오리와 들오리의 코인로커>처럼 로커 속에 mp3플레이어라도 넣어놓고  밥 딜런의 노래를 틀어놀까도 했지만 mp3를 안가져갔음으로 무효 -_-;





우에노 공원에 가기 전에 근처 시장인 아메요코에 들렀습니다.







신선한 횟거리를 비롯해 다양한 먹을 거리부터 옷, 잡화 등 그야말로 재래시장의 모습이었습니다. 일요일이라서 이기도 하겠지만 사람들도 상당히 많았구요.






일본에서의 마지막 식사는 역시나 규동이 되었군요. 역시 전 규동이 체질에 맞는 것 같아요. 물론 바 형식의 가게내부와 그로 인한 외로움들은 끝까지 적응이 되질 않았지만요.





허기를 채우고는 우에노 공원으로 입장했습니다. 사실 우에노 공원은 상당한 규모인데 저희는 시간이 없어서 많이 돌아보진 못하고 연꽃과 작은 신사가 자리잡은 곳만 슬쩍 구경했습니다.








연꽃이 정말 가득하더군요(물론 정작 연'꽃'은 보질 못했지만요).




뭣 좀 간식거리를 사먹고 싶었으나 이 때 쯤 이미 제정상태는 귀국이 어려울 정도로 궁핍한 상태. 아쉽지만 다른 여행객이 먹는 것을 처량 맞게 구경하는 것으로 대리만족을 ㅠ (하지만 내 캐리어엔 새로 산 옷이 잔뜩있다!)








이렇게 우에노 공원을 잠시 들린 뒤 나리타 공항으로 출발. 미리 수속을 밟고 (나리타 공항은 수속을 무인기계로 대신하더군요. 한국어 메뉴도 있어서 아주 편했습니다) 면세점에서 선물 들을 조금 구입하고는 인천공항행 비행기에 몸을 맡겼습니다.


* 다음 편은 이번 여행에서 지른 품목들 (CD/DVD/Blu-ray/옷/신발 등 -_-;;)의 자랑이 이어집니다 @@


관련글





글 / 사진 아쉬타카 (www.realfolkblues.co.kr)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onsemy.wo.tc BlogIcon 온새미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정말 부럽습니다~ ㅎㅎ 저도 일본 여행을 한번 다녀오고 싶은데 말이죠 ㅠㅠ 군대 안갔다온게 죄인가봅니다 ㅇ<-<

    2009.11.04 19:00
  2. Favicon of http://www.zinsayascope.com BlogIcon 진사야  수정/삭제  댓글쓰기

    연잎만 무성하고 꽃은 거의 안 보이는 풍경은 한국과 비슷하네요 ^^
    역시 시기가 시기이니 더 그러려나요.

    잘 봤습니다~

    2009.11.04 22:31
  3. Favicon of http://ssita.tistory.com BlogIcon ssita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아메요코 시장 근처의 회전초밥집에서 점심을 해결했는데, 맛이 너무 좋아서 30접시 정도 먹은 기억이 납니다. ㅎㅎ
    아메요코 시장의 지하 향수 매장에서는 향수가 면세점 보다 싸게 파는 것이 있길래 CK-1을 하나 구입했었죠. 옛 기억이 새록새록 납니다. ^^

    2009.11.06 09:44
    • Favicon of https://realfolkblues.co.kr BlogIcon 아쉬타카  수정/삭제

      와우~ 무려 30접시나! ㅎㅎ
      전 시간이 없어서 아메요코 시장은 그냥 스치듯 구경했어요 ^^;

      2009.11.06 10:28 신고
  4. Favicon of http://valentinedaygirl.tistory.com BlogIcon  수정/삭제  댓글쓰기

    흑흑 일본 부러워요 갑자기 올해는 일본 못간다고 생각하니 더욱 가고싶어지는 그 마음~

    2009.11.06 10:13
  5. Favicon of http://www.unny.com BlogIcon montreal florist  수정/삭제  댓글쓰기

    시장사진이 맘에 드네여, 복잡해 보여도 참 깨끗하군여

    2010.03.08 02:44

◀ Prev 1 2 3 4 5 6 7  Next ▶
BLOG main image
the Real Folk Blues
블로그 이사했습니다. realfolkblues.net
by 아쉬타카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840)
개봉 영화 리뷰 (840)
기획 특집 (6)
블루레이 리뷰 (259)
아쉬타카의 Red Pill (23)
음반 공연 리뷰 (229)
애니메이션 영화 리뷰 (66)
도서 리뷰 (15)
잡담 (46)
Traveling (61)
etc (292)
아쉬타카's Blog is powered by Textcube.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