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토 #2 _ 키요미즈데라 (2010.01.16-17)

숙소인 교토타워 호텔에 간단하게 짐을 내려둔 뒤 교토 역 앞에서 버스를 타고 키요미즈데라로 향했습니다. 워낙에 짧은 일정이었기 때문에 이번 교토 여행의 메인 여행지라면 바로 '키요미즈데라'라고 할 수 있었죠. 인터넷에서 교토를 이미지 검색하면 가장 많이 나오는 그 곳. 그 곳으로 달려갔습니다. 가는 길에 이색(?) 풍경이라면, 도쿄에서는 의외로 한번도 겪지 않았던 버스의 막힘과 무질서한 사람들을 만났다는 것 정도(어엇, 일본 사람들이 사람을 치고가면서도 스미마셍이라 얘기하지 않다니!).




이 곳에서 가장 많이 파는 선물용 음식 중에 하나였는데, 얇은 떡 반죽에 안에 달콤한 팥이 담겨있어요. 시식도 하고 작은 세트를 하나 구입했습니다.










키요미즈데라 올라가는 길. 사진으로는 많이 보던 길이었는데 이렇게 직접 보니 깔끔하면서도 고즈넉함이 느껴지더군요. 올라가는 길 옆에는 관광객들을 위한 특산물(?)을 파는 가게들이 줄지어 있었습니다. 여기서 사시는 분들은 거의 안계시더라구요. 왜냐하면 올라가는 길에 있는 가게들이 전초전이라면, 키요미즈데라를 다 보고나서 내려오는 골목이 본게임이라고 볼 수 있거든요 ^^;





녹차가 유명한 지방이라 녹차를 이용한 먹을 거리들도 많았는데, 녹차 아이스크림이 땡기더군요(하지만 먹지는 못했다는;;) 왠지 이것이 전부가 아닐 것 같다는 생각에 일단 가는 길을 서둘렀습니다.




가지런한 우산들.




드디어 입구에 도착. 입구만 한번 휙 보고는 아직 못 먹은 점심을 먹으러 주변을 찾다가 입구 바로 앞에 위치한 음식점을 발견.





점심시간을 넘긴 애매한 시간이라 그런지 손님이 아무도 없었습니다 -_-;; 그래서 넓은 공간에서 매우 여유롭게 식사를~




역시 식사는 규동! 규동을 좋아하는 저로서는 고민할 것 없이 규동을 시켰습니다. 일본에서 몇 번 규동을 먹고 난 이후는 오히려 한국와서는 잘 안먹게 되더라구요. 그래도 가끔 생각날 땐 집주변 홍대의 규동집을 들러봐야 겠네요.








빨간, 아니 다홍색이 인상적이었던 오래된 건축물들. 사진 실력이 부족해서 좀 더 눈에 보는 것에 가깝게 표현하지 못한 것이 못내 아쉽네요.




입장권을 구매하고는 줄을 서서 차례차례 입장합니다~








무슨 게임처럼, 어느 구간을 지날 때 마다 운을 시험하는, 즉 자신의 운세를 뽑아보는(물론 돈을 받고) 장소들이 있었는데, 전 본래 이런거 전혀 안 믿기도 하고 해본 적도 없어서 안하려다가 처음으로 한 번 해보았는데, 안좋은 말들만 주르륵 써있는 운세 당첨 -_-;; 좋지 않은 운세가 나왔을 때는 고이 접어서 묶어두고 나오는 곳이 따로 있어서 그곳에 남겨두고 왔습니다(내 이래서 안하려고 했던게야;;;)






여기가 바로 키요미즈데라하면 가장 대표적인 뷰, 교토 하면 가장 먼저 떠오르는 바로 그 곳입니다. 사실 워낙에 유명한 곳이라 뷰를 잔뜩 기대하고 가긴 했는데 막상가서 보니 약간 심심한 감도 있었어요. 특히 벗꽃이 한창일 때이거나 꽃이 만발할 때 왔더라면 더 멋진 풍광을 볼 수 있지 않았을까 하는 아쉬움이 들기도 했습니다.




작은 돌상들에 빨간 장식물을 정성스레 달아 놓은 모습이 인상적이기도 하고 귀엽기도 했어요. 사진은 한 컷만 찍었지만 굉장히 많이 볼 수 있는 광경이었습니다.




이 곳도 줄을 서서 신선한 물로 손을 씻고 마시기도 하는 곳이었는데, 전 그냥 구경만 휙~


* 다음 편에는 먹을 거리와 볼거리가 가득한 본격적인 골목 탐험이 이어집니다~




글 / 사진 아쉬타카 (www.realfolkblues.co.kr)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differenttastes.tistory.com BlogIcon 신어지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시노야가 한국에 진출했다가 아마 IMF때 철수했던 것 같아요.
    그게 아직 있었으면 규동 먹고 싶을 땐 거기로만 가면 되었을 것을.

    2010.01.22 20:01
    • Favicon of https://realfolkblues.co.kr BlogIcon 아쉬타카  수정/삭제

      그랬었군요...참고로 일본 편의점에서 사온 인스턴트 규동은 별로 먹을게 못되더군요;;

      2010.01.24 23:17 신고
  2. Favicon of http://intogroove.tistory.com BlogIcon 인생의별  수정/삭제  댓글쓰기

    6년 전에 올라갔었는데, 그때와 거의 변한 게 없어 보이네요. 저 좁은 골목길의 풍경도 낯익고요.
    사진 보다가 갑자기 예전 기억들이 떠올라서 참 기분 좋게 하루를 맞이하고 있습니다ㅋㅋ

    2010.01.23 09:57

BLOG main image
the Real Folk Blues
블로그 이사했습니다. realfolkblues.net
by 아쉬타카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840)
개봉 영화 리뷰 (840)
기획 특집 (6)
블루레이 리뷰 (259)
아쉬타카의 Red Pill (23)
음반 공연 리뷰 (229)
애니메이션 영화 리뷰 (66)
도서 리뷰 (15)
잡담 (46)
Traveling (61)
etc (292)
아쉬타카's Blog is powered by Textcube.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