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요계의 표절 얘기가 하루이틀이 아닌 것은 맞다. 하지만 너무 성행하는 것, 특히 별로 죄의식 없이 계속되고 있다는 것이 문제다. 이번 이효리의 앨범에 많은 곡을 담당했던 'BAHNUS'의 곡들이 표절인 것으로 최종 확정되었다는 소식을 들었다. 사실 표절 의혹들 가운데는 진짜 표절이지만 의외로 이슈화 되지 않는 것들과 표절까지는 아닌데, 이른바 '그냥 던져보는' 표절들이 있는데 이번 이효리의 곡들에 대해 처음 표절 의혹이 들려왔을 때는 팬으로서 후자라고 생각했었으나 결국 전자인 것으로 최종 밝혀지고 말았다.

이 소식을 듣는 순간 무엇보다 예전 이번 이효리의 새 앨범에 대해 정성껏 썼던 리뷰글이 떠올랐다. 나는 당시에 이 앨범에 대한 리뷰 글을 통해

물론 지금까지 김도현의 곡 외에도 여러 프로듀서의 곡들을 타이틀로 내세우기도 하는 등 여러 변화를 주긴 했었지만, 어쨋든 매번 핵심에 있던 그와의 작업을 제외한 것은 분명 '과감함'이 엿보인다(무언가 결심한 듯한 부분은 영어 이름 표기 - HY0RI - 에서도 눈치 챌 수 있다). 그렇다면 여러 프로듀서들의 곡을 골고루 받은 것일까 라고 생각했는데, 대부분의 곡을 'BAHNUS'라는 프로듀서의 곡으로 채워져 있었다. 이번 앨범이 전체적으로 하나의 컨셉으로 이뤄져 있는 또 다른 이유다.

위의 글 처럼 'BAHNUS'라는 프로듀서와 함께한 이번 시도에 용감하다며 박수를 보냈었다. 기존 가요들 보다는 거칠고 이질감도 느껴지지만 좀 더 색깔있는 음악을, 다른 사람도 아니고 탑에 위치한 이효리가 적극 수용하기는 그리 쉽지 않은 결정이었을 것이다 라는 측면에서 보냈던 박수였는데, 결국 이 박수는 안하니만 못한 것이 되어버렸다. 




이번 표절 사건은 나에게도 여러가지 의미를 갖게 했는데, 첫 번째는 앞서 이야기한 것처럼 점점 죄의식을 잃어가는 창작활동에 대한 공포감이 들었다. 다른 사람도 아니고 국내 최정상에 있고 가장 많은 화제와 주목을 받는 이효리에게 곡을 주면서 어떻게 자신있게 표절 곡을 7곡 씩이나 줄 수 있었는지, 그 용기가 정말 대단하다. 사실 이것은 용기라기 보다는 죄의식이 없다는 편이 맞겠다. 용기는 죄의식을 느껴서 불안한 상태에서 감행된 일이었을 때, 그 불안을 이기고 한 경우에만 성립될테니. 그러니까 그냥 '이 정도는 되겠지' '이거 뭐 설마 들키겠어' 라는 식이 아니었나 싶다. 알고보니 한 명이 아니라 유학파로 이뤄진 7명의 팀이라는데, 최근 표절의혹들에게서 공통적으로 발견되는 점이라면 바로 이 '팀 작곡가'체재 일 것이다. 이 시스템이 반드시 나쁘다고 볼 수는 없지만, 어쨋든 한 두명도 아니고 그 이상의 여러명으로 구성된 작곡팀은 이런 죄의식도 7등분 해서인지 그 무게가 너무 가벼워졌다(그것도 좀 그렇다. 7명이면 한 마디씩 각각 작곡하는건가. 이건 아이디어 제공이지 작곡은 아니잖아!)

두 번째는 이를 면밀히 살피지 못한 이효리와 그 팀에 대한 실망이다. 물론 이효리 역시 사기 당한 입장임은 분명하다. 하지만 그녀의 팬을 비롯한 대중들은
'BAHNUS'의 곡을 산 것이 아니라 이효리의 음반을 산 것이다. 그러니가 최종 책임도 이효리가 지는 것이 당연한데, 그렇다면 좀 더 면밀하게 곡을 살펴봤어야 한다는 것이다. 특히 안좋은 의미로 이효리가 새 앨범을 내면 흠집을 내려 불을 켜고 달려드는 이슈 메이커들이 있는 존재라면, 더더욱 미리 이런 의혹이 없도록 잘 살펴보았어야 했다. 이효리는 물론 그녀의 음반에 참여한 이들은 모두 업계의 전문가들이 아닌가. 오히려 이런 의혹곡을 들었을 때 대중들에 앞서 자신들이 먼저 파악하고 작곡가에게 의문을 제기했어야 했다. 하지만 무개념 작곡팀인, 아니 표절팀인 'BAHNUS'는 허허실실 병법을 쓴 것인지 대놓고 표절 곡을 잔뜩 선사했고 이효리는 그냥 덥썩 걸려들고 만 것이다. 결국 자신에게 그동안 많은 표절 의혹이 있어 왔다는 것을 잘 알았다면, 오히려 더 검증을 했었어야 했지만 그러지 못했다. 그것은 고스란히 그녀에게 화살로 돌아와버렸다.

세 번째는 어쨋든 나에게 돌아온 화살이었다. 처음 보는 순간 '아, 내가 칭찬했던 리뷰글이 무색해지는구나'라는 생각이 바로 들었을 정도였는데, 아니나 다를까 바로 아래와 같은 댓글이 달렸더라.

표절이 절반 이상인 앨범에 꽤나 만족하셨나 보우

말투에 기분은 상했지만 '저도 몰랐어요'라는 말 밖에는 할 수 있는 말이 없었다. 그 말조차 하고 싶은 의욕이 들지 않을 정도로 허탈해서 그냥 두기로 했다. 아마도 이번 사건으로 가장 큰 피해를 겪었을 사람은 이효리 자신인 동시에 그녀의 팬들이 아닐까 싶다. 나처럼 워낙 압도적인 채찍들 때문에 왠만하면 당근으로 임하려고 했던 팬들조차 많은 허탈함을 겪었을 것이다. 나서서 방어했던 가치가 거짓이었다는 것을 알게 되었을 때만큼 허무한 것은 없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Favicon of http://heysukim114.tistory.com/ BlogIcon 저녁노을  수정/삭제  댓글쓰기

    양심선언에 지기님까지 그럴필요야..ㅎㅎ
    힘내세요.

    잘 보고 가요.

    2010.06.21 14:22
  3. Favicon of http://blog.toice.net BlogIcon toice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가 놀란건 몇몇곡은 제목까지 비슷하(똑같)다는 점이었어요.
    정말 작정하고 한것마냥;;

    2010.06.21 15:10
  4.  수정/삭제  댓글쓰기

    도둑놈이 피해자가 되는 더러운 세상이군요.

    이효리는 직접 프로듀서 했다며 자랑하더니 결국 싸구려 상품도 구분못하는 수준 이하의 프로듀서 능력을 보여줬습니다.

    바누스도 얼마나 이효리가 음악에 무지하고 만만했으면 저런 대규모 사기를 첬을까요?

    이 것만으로도 더이상 이효리를 아티스트라 말하기 힘들어지겠죠. 굳이 붙이고 싶다면 댄서나 화보모델 정도되겠죠.

    이번 이효리 해명은 비겁자의 전형을 보는 듯합니다.

    2010.06.21 15:23
    • 더러운 세상.  수정/삭제

      님은 정말 단어선택도 제대로 못하는 더러운 세상에 사시는 듯 합니다.

      이효리씨가 잘했다는게 아니에요.
      그치만 댄서, 화보모델, 싸구려상품, 무지,만만...
      이런 말을 들을 사람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

      다른 사람이 상처를 받을 수 있는 글들은 한번더 생각하고 쓰시길.
      그 상처받는 글의 당사자가 당신이 될 수도 있잖아요.

      제 눈엔 오히려 인터넷 뒤에 숨어 글을 막 쓰시는 비겁자의 전형으로 보여집니다만..
      제 말이 과했죠?^^

      2010.06.21 15:51
    •  수정/삭제

      대한민국 사람들 참 관대하죠?

      특히 팬들은... 훗...

      2010.06.21 18:04
    • 나, 참...  수정/삭제

      이효리에게 무지라는 말이 가당찮다구요?
      그럼 무지한게 아니면 뭔가요?
      음악에 대해 뭘 알긴 아는건가요?
      아는 사람이 한 두 곡도 아니고 6곡이나
      게다가 표절수준도 아니고 완전 번안곡 수준의 곡을 앨범에 싣고 자신있게 이번 앨범에 참여했다 말할 수 있는 건가요?
      지금 이 상황에 이효리가 받을 상처만 신경쓰이십니까?
      한국 가요계 역사 상 전무후무한 일이 터졌는데도요?

      2010.06.22 08:23
  5.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2010.06.21 16:04
  6. ㅋㅋ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몰랐어요.. 라고 하셨다고 했죠...
    이효리도 그렇겠죠... 저도 몰랐어요...

    ㅉ 그동안 표절한단 이미지가 너무 커서 (그래왔었고 실제로도...)
    워낙 대스타고 인지도가 높으니 다른 가수가 컨셉 베껴도 걍 넘어가기도 하고 논란도 적은거
    이효리면 더 크게 말들이 많고..

    그래서 더욱 한국의 최고 섹시여가수 답게 미국의 마돈나, 호주의 카일리, 일본의 아무로처럼
    자기색깔 뚜렷이 갖고 다른 나라 사람들이 봐도 정말 실력파 멋지네 인정하는 가수가 되길
    우물안 개구리가 되지 않길 그렇게 노력해주길 바랬는데....

    늘 보이는 것에 많이 신경쓰고
    자기 실력을 키우기 위해 유명한 해외 스탭과 작업하고 그러다보면
    이런면들도 더 보는 눈이 생길거고
    더 인정받을수 있다고 생각해요. 욕심도 많잖아요.. 그리고 나름 생각도 깊은거 같고

    콘서트 첨 열고 스탭들 돈 먹튀한 업체대신 돈 다 자비로 결제해줬단 얘기듣고
    그녀의 마음씀과 자기가 손해보더라도 나름 가수로 인정받으려 노력한다고 생각했는데

    첨엔 무조건 싫었는데 오래 보는 가수다 보니 애증이 생기네요...
    이효리는 나란 대중 너의 말이 웃긴다고 생각할지 모르겠지만

    아직 진행형이라고 생각하렵니다.
    많은 대중들이 프로가수면서 매번 미흡하고 이런 문제됨을 봐야하냐고 하겠지만
    후아... 좀 더 욕심을 갖고 노력을해서 실력도 키우고 그러길 바란다는.......
    10년뒤엔 카일리 정도의 포스와 아우라 실력의 느낌이 났으면 좋겠네요.

    이번 계기로 더 배우고 더 신경쓰고 더 노력해서
    앞으로 남은 가수생활은 정말 인정받는 (실력이나 노력으로) 가수가 되길 바래요.
    언제까지 섹시 비쥬얼가수로만 남을수 없잖아요...

    차라리 이참에 yg같은 기획사로 들어가도록 노력하는 것도 좋을듯....
    필요할떄 앨범낼때만 잠깐 해외 댄서에게 춤배우고 좋은 노래 찾고 노래 연습하고...
    이게 아니라 체계적으로 지원해주고 계속 레슨도 받을수 있는 곳...
    이효리가 뮤지션으로 성장할 기반이 되는 기획사루요...
    생각해보니 아예 없는듯... 그나마 와이지정도?

    2010.06.21 16:45
  7. 참 내  수정/삭제  댓글쓰기

    윗분말은 전혀 틀린게 없어보이는데요? 솔직히 2집때 표절논란으로 한바탕 시끄러웠던 이효리였기에

    표절에 민감하다/ 표절을 가장 신경썼다/ 라고 말했지만 결과는 ....................

    게다가 곡을 직접 고른것도, 프로듀서도 이효리였는데..이제와서 가장큰 피해자라고 하는것도 우습네요.

    가장큰 피해자는 원곡작곡자와 가수들일텐데 어떻게 이효리가 가장큰 피해자가 될수있을까요? 이효리도 가해자입니다.

    또한 처음부터 표절논란이 있었다면 가차없이 그곡을 뺏어야하는데, 표절아니라고 우기다가 이제와서 표절이라고 하다니..

    이효리라는 네임벨류의 거품이 얼마나 심한지 보여주는 사건이 아닐까 하네요. 이번일로 이효리가 프로듀서니 아티스트니 하는 거창한 수식어들을 앞에 달지 않았으면 좋겠네요. 그럴자격도 없구요.

    더군다나 최근에 비키니 화보까지 찍은걸로 알고있는데, 그저 뻔뻔하다고 생각합니다. 제생각에도 그저 화보모델, 댄서수준의 가수로 밖에 보이질 않네요.

    이효리가 성공을 했지만 그만큼 책임을 져야한다고 봅니다. 솔직히 이효리에게 너무 관대하지 않나 하고 생각해보네요.

    2010.06.21 17:38
  8. o  수정/삭제  댓글쓰기

    참법도 정말 똑 같던데ㅡ 원곡을 들어 보지 않고도 정말 가능하다고 생각하세요 다들... 표절이 용서되는 나라... 정말 이해 안가는 한국.... 아직 문화적으로 성숙하지 못한것 같아요,,, 이건 명백한 도.둑.질. 입니다

    2010.06.21 19:11
  9. 저도 불법다운로드받은거 인정할께요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효리씨의 용기에 감탄하는 사람입니다.

    우리 모두 불법다운로드 받은거 인정하고

    도의적인 책임을 집시다

    우리 모두 쿨해져요~

    2010.06.21 20:23
  10. 범이~!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놔 샊이들 말많네,,,

    이래서 인터넷은 초딩이상만 해야한다는게 맞다니까,,,

    여까지 찾아와서 난리를 친다냐 ㅉㅉ

    완전짜증나는구만,,,

    2010.06.21 21:05
  11. 전 표절논란도 이효리 이미지 메이킹같습니다.  수정/삭제  댓글쓰기

    바누스바쿰 작곡가 집단에서 덮다덮다 못 덮고
    책임을 피하려고 법인을 해산한 게 5월 10일 입니다.
    4월부터 5월까지 표절의혹 제기하는 네티즌들을 대상으로
    이효리팬들은 절대 표절이 아니다
    오히려 이효리쪽이 원곡이라면서 네티즌들과 죽기 살기로 싸워댔습니다.
    5월 10일이면 이효리가 인기가요에서 트리플크라운 받은 다음날입니다.
    바누스바쿰이 표절문제를 인정한 다음에도 이효리는 40일 이상 더 활동하고나서
    노래에 대한 관심이 사그러들고 월드컵으로 신경이 다른데 쏠린 틈에 표절발표를 했습니다.
    진짜 표절에 책임을 통감했다면 절대 트리플크라운같은건 못 받았을 겁니다.
    그런데 상도 받고 표절인거 알면서도 활동은 꾸준히 하셨습니다.
    그런 모습에 이효리팬들은 이효리가 표절이 아니니 저렇게 행동한다 생각하고 당당하게
    다른 네티즌들한테 따지고 들기까지 했는데
    결론은 표절이고 이효리는 그걸 알면서도 숨긴채 활동을 해온 거에요.

    2010.06.21 21:37
    • Favicon of https://realfolkblues.co.kr BlogIcon 아쉬타카  수정/삭제

      이 이야기가 사실이라면 더더욱 실망을 금할 수 없겠네요;;;; 말그대로 생색내기 인정이 되는거니까요

      2010.06.22 08:51 신고
  12. 블로거님은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못이 없죠.. 그야말로 낚시질에 당하신 거니까요.
    하지만 자기가 프로듀싱에 참여했음에도
    모르고 당한 거다 라고 말하고 있는 이효리와
    표절한 바누스가 나쁜거임 ㅇㅇ

    2010.06.21 22:39
  13. 블로거들이  수정/삭제  댓글쓰기

    책임없진 않죠. 이효리가 프로듀싱했다고 그 앨범 좋다고 빠순빠순거리더니만, 지금은 모든게 작곡가때문이라고 빠순빠순거리고있으니깐요. 거기다가 정말 웃기는건 자기 글에 광고 껴서 팔면서 단순히 '자기만의 공간이니 좋은말만 해주세요' 라고 말하고 다니는것. 사람들 관심끌고 싶어서 하는 일이니 싫으면 싫은대로 좋으면 좋은대로 받아들이세요.

    2010.06.21 23:45
  14. ㅋㅋㅋ  수정/삭제  댓글쓰기

    쥐짜르트의 철면피작전이 상업적 성공으로 이어지니 아예 대놓고 배껴대는거죠.
    이효리 4집이 발매 당시부터 표절이라고 말들이 많았지만 어땠죠?
    당신같은 쉴드맨들 덕분에 표절제기=악플러라는 인식이 생겨서 오히려 정당한 비판이 배척당하고
    진실이 호도되는 동안 이효리는 돈 벌거 다 벌고 '당당하게' 이미지 포장까지 하고 있죠.
    '이효리도 피해자'라는 말도 안되는 언플ㅋㅋㅋ
    도둑놈이 담을 넘을 때 뒤에서 망을 봐주면 '공범'입니다.
    '전 그냥 사람이 오나 안오나 그것만 봤어요'라는 변명은 안통합니다.

    2010.06.22 08:43
    • ㅠㅠ  수정/삭제

      보는 것만으로도 부끄러워지는 글ㅠㅠ
      제발 본문 좀 읽고 댓글 다셈 ㅠㅠ

      2010.06.22 09:56
  15. Favicon of https://realfolkblues.co.kr BlogIcon 아쉬타카  수정/삭제  댓글쓰기

    다들 본문들은 안읽고 댓글만 보고 다시나봐요. 아님 문맥을 못 읽으시던가. 문맥을 볼것도 없이 제목에 대놓고 써놨잖아요. 표절인줄도 모르고 칭찬했던 바람에 나스스로 너무 창피해져 버렸다구요. 팬으로서 이효리의 잘못을 탓하는 거잖아요.

    2010.06.22 08:49 신고
  16. 효리짱  수정/삭제  댓글쓰기

    현실은 생각하지 않고 이상만 생각하는듯 합니다.
    물론 효리가 가수이자 프로듀서로 책임질 일은 책임을 져야겠죠. 그러겠다고 인정한거구요..

    그런데 과연 프로듀서가 모든 표절을 다 걸러낼 수 있을까요? 현실적으로 생각해 보자구요.
    만약 힙합만 프로듀싱하던 사람이 재즈나 블루스계열의 유명하지 않은 음악을 걸러낼 수 있을까요?
    이번 효리건도 그런면에서 봐야한다고 생각합니다.

    또, 표절인정이 늦었다고 하는데요..
    효리입장에서 보면 표절을 인정하는데 얼마나 큰 용기가 필요했을지도 생각해 봐야 할 것입니다.
    다른 가수들도 표절인지 알겁니다. 그러나 그냥 모른척 넘어갑니다.

    왜냐하면 표절을 인정할 경우 잃게되는 명예와 돈이 엄청나기 때문입니다.
    이번 효리건도 광고 재계약에 직접적인 타격을 입을 것이며, 한동안 자숙의 기간이 필요할 것입니다.
    무엇보다도 마녀사냥처럼 행해지는 악플러들과 블로거들의 비난은 인간적인 굴욕감을 느끼게 할 것입니다.
    이런 엄청난 피해를 다 알기에 표절을 인정하는 가수가 없는것입니다.

    그만큼 큰 피해를 알면서도 용기를 낸 효리에게 응원을 하는겁니다.
    어쩌면 이 논란이 커져서 효리라는 스타를 바닥으로 끌어내릴수도 있기때문에 그런일은 생기지 말라고 하는거죠.


    지금 시점에서는 효리의 대응이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우선 예능 복귀부터 미루어야 합니다. 그래야 대중들의 분노를 가라앉힐수 있습니다.
    유재석과 예능촬영을 했다는데 그 촬영분 과감하게 엎어버려야 합니다.

    두번째, 광고출연도 일단 멈추어야 되겠죠. 하긴 추가계약 자체가 어려울테니가요...

    세번째, 제대로된 음악공부를 해 주길 바랍니다.
    어쨋거나 30이 넘은 이효리가 아이돌과 경쟁하는데는 무리가 따릅니다.
    자신만의 음악(작곡이 아니라 가수로써의 능력)을 만들어야 지금의 위기를 타파할 수 있습니다..

    마지막으로 법적 도의적 책임을 충실하게 져서 이효리가 등떠밀려 표절인정했다는 얘기를 상쇄시키는겁니다.
    악플러들은 용기있는 고백이 아닌, 어쩔 수 없는 아니 계산적인 행동이라 욕을합니다.
    방법은 과도할 정도의 책임지는 모습을 보여주어 대중들의 마음 자체를 돌리는 것입니다.


    이 글을 쓴 분이나 댓글단 분들은 너무 쉽게 남을 욕하는것 같습니다.
    자기에겐 관대하면서 남들에겐 어쩜 그리 모질게 하는지요...
    효리편에서 생각하길 바라지는 않지만, 감정을 배제하고 현실을 조금만이라도 봐 주세요...
    그러면 또 다른 시각이 생길겁니다.. 휴~~

    2010.06.22 10:03
  17. Favicon of http://tiglord.tistory.com BlogIcon pedro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을 쭉 읽다가 30년 쯤 후에는 할아버지들 빼고 전부 난독증이라 문자 매체가 사라질지도 모른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2010.06.22 10:13
  18. 아..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30년쯤 후에도ㅗ 난독증.........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아졸립다...이효리가 표절이고 나발이고 길미 불쌍타..ㅠㅠㅠㅠㅠㅠㅠㅠ
    길미는 왜 싸이에 자신의 생각을 다이어리에 썻을까 ㅋㅋㅋㅋㅋㅋ
    싸이월드가 없어져야해!!!!!!!!!!!

    2010.06.22 11:50
  19. 위로  수정/삭제  댓글쓰기

    글 잘 읽었습니다.

    이번 표절사태로 가장 상처받은 사람은 이효리 본인도 아니며, 블로거님처럼 진정으로 그녀를 좋아했던 팬들이라 봅니다. 그렇기에 이번 사태에 대한 이효리의 책임이 더더욱 막중합니다. 이렇게 자신을 위해 진심으로 옹호하려던 팬들을 위해서라도 이효리는 '표절'로 판명난 이번 사태에 대해 실질적인 책임을 지는 모습을 보여주었으면 합니다. '우리도 당했다'라고 뒷걸음 치는 언론플레이를 하면 할수록 그녀를 믿었던 팬들의 상처는 더욱 클거라 봅니다.

    '나서서 방어했던 가치가 거짓이었다는 것을 알게 되었을 때만큼 허무한 것은 없다.' 라고 표현한 블로거님의 실망감과 허탈감을 그 누구보다 이효리 스스로가 헤아려주었으면 좋겠다는 생각을 가져봅니다. 잘 읽고 갑니다.

    2010.06.24 16:30
  20. 이효리를 다시 올려놓자.  수정/삭제  댓글쓰기

    근데 웃긴게 표절원곡 다 찾을려고 해도 정식음원은 단 한개도 없고. 그나마 있는게 그네 샘플링음악.

    캐나다는 테이프 파나보네요. 심지어 아이튠즈에도 한개도없습니다.

    발표도 안한곡을(이효리 4집) 어떻게 표절인지 아닌지 알겠습니까?

    게다가 정식음원도 없는데. 작곡가 잘못만나서 그렇게된거일뿐

    2011.05.05 12:47
  21. Favicon of http://blog.daum.net/cravepeace BlogIcon 마음전문가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글 잘 읽고 갑니다

    2012.06.26 05:40

BLOG main image
the Real Folk Blues
블로그 이사했습니다. realfolkblues.net
by 아쉬타카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840)
개봉 영화 리뷰 (840)
기획 특집 (6)
블루레이 리뷰 (259)
아쉬타카의 Red Pill (23)
음반 공연 리뷰 (229)
애니메이션 영화 리뷰 (66)
도서 리뷰 (15)
잡담 (46)
Traveling (61)
etc (292)
아쉬타카's Blog is powered by Textcube.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