눈물나는 그 장면 #7 _ 타이타닉

개봉 영화 리뷰 2011. 4. 19. 15:23 Posted by 아쉬타카




눈물나는 그 장면 #7

타이타닉



'눈물나는 그 장면' 그 일곱 번째 작품은 너무나도 유명한 제임스 카메론의 '타이타닉'을 꺼내 들었다. 고등학교 때 친구들과 서울극장가서 함께 보고 흠뻑 감동받은 것은 물론, 영화 말미 케이트 윈슬렛의 간절한 외침이었던 'Come Back~'을 목놓아 쉰소리로 따라하기도 했었다. 블록버스터인 동시에 비극을 다룬 영화라 말미에 가서는 가슴 찡한 장면들이 많았지만, 역시나 아무것도 아닌 것에도 흠칫 눈물을 훔치곤 하는 내게 가장 슬프게 그리고 가장 기억에 남았던 장면은 잭(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과 로즈(케이트 윈슬렛)가 등장하는 장면이 아닌, 다른 장면이었다.




Twentieth Century Fox Film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


배가 침몰하고 정신없이 탈출하는 과정 속에서 사람들이 불안해하지 않도록 음악을 연주하던 악사들은, '이제 아무도 듣지 않으니 그만 연주하지'라는 식의 말을 남기고는 서로 헤어지려고 하지만, 홀로 남은 바이올리니스트는 다시 조용히 'Nearer My God To Thee'를 연주하기 시작하고 돌아가려던 다른 악사들도 다시 돌아와 이 곡을 함께 연주하게 된다. 이 장면에서 느낄 수 있었던 것은 역시 음악의 힘이랄까. 이 장면 전까지는 비극을 볼거리와 액션 위주로 다루었다면, 이 장면에서 부터는 감정적인 것으로 그리기 시작한 지점이었던 것 같다. 그래서인지 몰라도 '타이타닉'을 떠올려 보면 수 많은 명장면들 가운데서도 이 장면이 가장 먼저 떠오르곤 한다. 


'오늘 밤, 자네들과 함께 연주하게 되어 영광이었네'






글 / 아쉬타카 (www.realfolkblues.co.kr)
 
본문에 사용된 모든 스틸컷/포스터 이미지는 인용의 목적으로만 사용되었으며,
모든 이미지의 권리는 Twentieth Century Fox Film Corporation 에 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moontaku.tistory.com BlogIcon 문타쿠  수정/삭제  댓글쓰기

    으악 타이타닉 ㅜㅜ
    진짜 옛날의 감동이 아직도 느껴집니다.
    셀린 디온의 My heart will go on을 도대체 몇번을 들었었는지...

    2011.04.19 20:34
  2. Favicon of https://onaslowjam.tistory.com BlogIcon 슬로레시피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정말. 봐도봐도 명대사 명장면.... 명절때 이런영화라면 매년틀어줘도 질리지않아요 ㅠㅠㅠ

    2011.04.19 23:04 신고
  3. Favicon of http://getblog.tistory.com/ BlogIcon getblog  수정/삭제  댓글쓰기

    영화도 영화이지만 타이타닉의 OST는 정말 영화를 한층더 감동적이게 해주었던거 같아요 ^^
    포스팅 잘 읽었어요 ^^

    2011.04.20 07:52
  4. jinee  수정/삭제  댓글쓰기

    put put 한 레오나르도..ㅜㅜ

    2011.04.21 01:18

BLOG main image
the Real Folk Blues
블로그 이사했습니다. realfolkblues.net
by 아쉬타카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840)
개봉 영화 리뷰 (840)
기획 특집 (6)
블루레이 리뷰 (259)
아쉬타카의 Red Pill (23)
음반 공연 리뷰 (229)
애니메이션 영화 리뷰 (66)
도서 리뷰 (15)
잡담 (46)
Traveling (61)
etc (292)
아쉬타카's Blog is powered by Textcube.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