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로우즈 제로 _ 블루레이 리뷰

외로운 까마귀들의 노래



불량학생들이 총집합한 스즈란 고등학교를 배경으로 이를 재패하려는 남학생들의 이야기를 그린 타카하시 히로시의 만화 '크로우즈'는 국내에도 소개되어 적지 않은 인기를 끈 작품이었다. 바로 이 만화를 원작으로 2007년 미이케 다카시가 연출한 작품이 바로 '크로우즈 제로'이다. 수없이 영화화 제의를 받았지만 번번히 거절해왔던 타카하시 히로시는 끊임 없이 강자에게 도전하는 모습이 인상적이었다는 이 영화의 프로듀서 야마모토 마타이치로의 끈질긴 설득에 결국 영화화를 허락하게 되었는데, 결국 일본 박스오피스 1위에 오르며 대중들에게도 큰 인기를 얻기도 했다 (참고로 1편의 성공은 후속편 제작으로 이어졌으며, 감독과 배우들이 그대로 참여한 가운데 속편 '크로우즈 제로 2'가 2009년 개봉하기도 했다).






미이케 다카시의 다른 작품들과 비교하자면 조금 아쉬운 감이 없지 않지만, '크로우즈'는 이야기에 대한 기대감만 조금 낮추면 제법 흥미로운 볼거리가 많은 작품이라고 할 수 있겠다. 앞서 이야기했던 것처럼 영화의 기본이 되는 줄거리와 배경 자체가 결국 스즈란이란 고등학교를 배경으로 쉽게 얘기해서 누가 '짱'이 되는 가를 다투는 과정이기 때문에 복잡한 구조보다는 무겁지 않은 이야기들을 담고 있으며, 그 표현 방법 역시 만화적 상상력을 기반으로 심플하고 볼거리 위주로 담겨 있다. 조금 아쉬운 점이 있다면 미이케 다카시 감독의 작품 답게 좀 더 폭력을 생각할 거리로 연결하거나 혹은 반대로 오락적으로만 심플하게 정리 했으면 좀 더 영화가 명확했을 텐데, 중간 중간 애매한 장면들이나 설정들이 포함되어 있어 파괴력이 조금 약해진 점을 들 수 있겠다.






결국 '크로우즈' 같은 작품을 영화화 했을 때 기대하는 것과 만족감을 얻을 수 있는 부분이라면, 캐릭터가 갖는 매력, 즉 매력적인 배우들의 캐스팅과 그들이 만화 속 캐릭터 못지 않게 폼나게 구현해낸 캐릭터와 연기일 텐데, 그런 측면에서 '크로우즈'는 이질감 보다는 공감대를 형성하는 편이다. 오구리 슌을 비롯해 야마다 타카유키, 야베 코스케, 타카오카 소스케, 키리타니 켄타, 후카미 모토키 등 우리에게 이미 익숙하거나 영화 속 캐릭터와 싱크로율이 매우 높은 배우들이 여럿 등장하고 있어 그들을 하나하나 보는 것 만으로도 즐길 거리는 적지 않는 편이다. 간단하게 얘기해서 '크로우즈' 극 중 인물들은 현실감 보다는 만화적인 느낌이 더 강한 캐릭터들이라 어정쩡하게 표현하면 유치하기만 하고 아무것도 남지 않는 결과를 만들기 쉬운데, 젊은 배우들이 뿜는 매력 탓에 이 유치하다면 유치한 극에 어렵지 않게 빠져들 수 있었다. 개인적으로는 타키야 겐지 역의 오구리 슌도 물론 좋았지만, 세리자와 타마오 역의 야마다 타카유키의 그 여유로움이 더 인상적이었다.






'크로우즈 제로'를 이 영화의 프로듀서 야마모토 마타이치로가 얘기했던 것처럼 '끊임없이 자신 보다 더 강한 강자들에게 도전해 가는 이야기'로 더 몰입하여 해석을 할 수도 있겠지만, 그보다 이 작품은 좀 더 원초적인 감정을 건드리는 작품으로 보는 편이 좋을 것이다. 교내에 기존 강자가 있고 새로 전학 온 신흥 강자와의 대결 구도 가운데 각각의 세력이 존재하고 그 세력을 이루고 있는 캐릭터들의 능력치를 머릿 속으로 그려보게 되며, 그 가운데 이 대립 구도와는 조금 거리를 두고 있는 미지의 또 다른 조직과 캐릭터 또한 신경쓰는 동시에, 두 세력과 주인공 캐릭터들이 결국 1:1로 붙었을 때를 기대하며 두근거리게 되는 그 분위기 자체를 말이다. 바로 그 두근거림과 분위기를 시종일관 크게 벗어나지 않고 있다는 점에서 '크로우즈'는, 마치 중고등학교 시절 보았던 비슷한 류의 만화들처럼 그 다음이, 속편이 기대되는 영화가 아닐까 싶다.



Blu-ray : Menu







Blu-ray : Video Quality


'크로우즈' 블루레이 화질은 상당히 만족스러운 편이다. 특히 이 작품이 2007년 작이라는 점을 감안한다면 좀 더 좋은 점수를 줄 수 있겠다. 일본 영화는 화질 측면에 있어서 아쉬운 경우가 (DVD나 BD의 기술적 퀄리티가 아니라 작품 자체가 별로 신경 쓰지 않는) 많았었는데, '크로우즈 제로'는 오히려 영상미에 더 특별한 신경을 쓴 작품이라는 점에서 블루레이로 감상하는 것이 더 최적화 된 감상법이라고 할 수 있겠다.








전반적으로 콘트라스트가 강하고 선이 굵은 영상을 수록하고 있는데 그렇기 때문에 블루레이를 통해 좀 더 선명한 화질의 차이를 확인할 수 있다. 색감 역시 장면에 따라 전체적으로 의도된 경우라 분위기와 장면에 따라 조금씩 차이가 있는 색 온도 역시 블루레이로서 더 잘 드러난다. 후반 부 대규모 액션 씬에서는 비가 억수로 퍼붓는 와중에 날이 저물어 어두운 배경에서 결투가 계속되는데, 의도된 조명이 더 해진 이 장면은 아마도 DVD나 필름 상영으로 본 다면 그 디테일이 잘 살아나지 않았을 시퀀스가 아니었을까 싶을 정도로 블루레이 화질의 덕을 톡톡히 느낄 수 있는 장면이었다.




Blu-ray : Sound Quality


돌비 트루HD 5.1채널의 사운드는 시종일관 박력 넘치는 사운드를 들려준다. 액션 시퀀스가 텀을 오래 두지 않고 이어지는 탓에 비교적 활발한 사운드를 만나볼 수 있으며, 특히 만화를 원작으로 한 영화인 만큼 사운드 디자인 측면에서도 과한 측면이 많아 우퍼 스피커를 통한 묵직한 울림을 자주 느낄 수 있다.





영화의 처음과 마지막을 장식하는 록 밴드의 공연 장면에서도 시원한 사운드를 들려주며, 무엇보다 치고 받는 액션 장면이 주를 이루는 만큼 만화 같은 타격 감에 의한 임팩트 있는 사운드가 수록되었다.


Blu-ray : Special Features


DS미디어에서 한정판으로 출시된 '크로우즈 제로' 블루레이는 커피북 형태로 양장 표지에 27페이지 분량의 내용이 패키지 내에 수록되었는데, 영화 개봉 전 제공되는 보도자료 형태의 자료라고 보면 이해가 쉬울 듯 하다. 줄거리 및 주요 캐릭터와 배우, 스텝들의 소개가 담겨 있으며, 영화 속 이미지들도 일부 수록되었다.





부가영상으로는 프로듀서 야마모토 마타이치로의 인터뷰 영상과 공개기념특방, 특보 01/02 등이 수록되었는데, 감독이나 원작자의 인터뷰가 아닌 프로듀서의 인터뷰만 담긴 점이 이채롭다. 야마모토 마타이치로의 인터뷰를 통해 만화 원작인 이 작품을 어떻게 영화화하게 되었는지를 비롯해 영화 전반에 관련한 소소한 이야기들을 들려준다.




특보는 일본 방송 프로그램을 통해 제공되는 일반적인 형태의 영상물로서 영화 줄거리 전반에 대한 소개와 각 캐릭터 소개 그리고 각 배우들과 감독의 인터뷰가 수록되었다. 전형적인 포맷이라 아주 새로운 볼거리는 없지만, 영화를 재미있게 본 이라면 한 번쯤 복습하듯 감상하면 좋을 듯 하다.

총평

베스트셀러 만화를 원작으로 한 영화 '크로우즈 제로'는 단순하지만, 알면서도 보게 되는 원초적인 매력을 갖고 있는 작품이라고 할 수 있겠다. 2007년 작이라 뒤늦게 블루레이가 출시된 것이 아쉽기는 하지만 이렇게 된 바에 국내 개봉조차 하지 못한 속편도 블루레이로 만나볼 수 있길 조심스레 기대해 본다.




글 / 아쉬타카 (
www.realfolkblues.co.kr)
 
 
 


※ 주의 : 본 컨텐츠의 저작권은 'dvdprime.com'에 있으며 저작권자의 동의 없는 무단 전재나 재가공은 실정법에 의해 처벌 받을 수 있습니다. 단, 컨텐츠 중 캡쳐 이미지에 대한 권리는 해당 저작권사에게 있음을 알립니다.



BLOG main image
the Real Folk Blues
블로그 이사했습니다. realfolkblues.net
by 아쉬타카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840)
개봉 영화 리뷰 (840)
기획 특집 (6)
블루레이 리뷰 (259)
아쉬타카의 Red Pill (23)
음반 공연 리뷰 (229)
애니메이션 영화 리뷰 (66)
도서 리뷰 (15)
잡담 (46)
Traveling (61)
etc (292)
아쉬타카's Blog is powered by Textcube.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