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3.03.23 ~ 25 TOKYO

#3 도쿄 애니메이션 페어



이런 적도 드문데 둘째 날은 별다른 스케쥴을 미리 잡아 두지 않았었다. 오전에는 '늑대아이' 관련한 곳 가운데 미처 못 가본 데를 좀 더 가보는 것 말고는 없었고, 오후에는 대충 어디 쯤 가면 좋을까 하고 생각만 하던 찰나, 우연히 아이폰으로 검색을 하다가 지금이 바로 도쿄 애니메이션 페어 기간이라는 것을 확인! 엄청난 인파가 몰려 있는 기사 속 사진을 보고 조금 겁을 먹긴 했었으나, 평생 한 번은 꼭 가보고 싶었던 행사였기에 이 때가 아니면 언제 또 맞춰서 올까 라는 마음으로 바로 오다이바로 발걸음을 옮겼다.








유리카모메를 타고 오다이바로 향하는 길. 저 멀리 레인보우 브릿지도 보이고. 밤에 보았으면 더 멋졌을 텐데 이렇듯 멀쩡할 때(?)보게 되어 아쉬웠음.








도쿄 빅사이트에 도착하고도 한 참을 더 걸어가면 드디어 나오는 입구.







입장권 구입과 함께 드디어 입장!







들어가자 보게 된 것은 실시간으로 애니 더빙을 하는 현장이었는데, 자세히 보니 일반 팬들이 참여할 수 있는 이벤트였던 것 같다. 역시 본토의 오타쿠들은 일반인들도 성우 못지 않은 연기력이!!!





아톰 데뷔 50주년 기념 장식물이 한 눈에 들어오는 'TEZUKA'프로덕션 부스.








워낙 큰 행사라 대충 둘러봐도 여기저기 익숙한 애니메이션들을 잔뜩 만나볼 수 있었다. 오히려 내 부족한 덕력으로 인해 절로 겸손해지기도.





우리나라에서 참여한 부스도. 주로 유아용 애니메이션을 소개하고 있었음.








다른 곳에서도 느낀 거지만 일본은 정말 라인 천국. 라인 관련 아이템들을 길에서도 쉽게 만나볼 수 있었다.









그래도 역시 발걸음이 오래 머문 곳은 가이낙스 부스.









가이낙스 부스 앞에서는 여러가지 관련 아이템을 판매하고 있었는데, 에반게리온 관련 랜덤 아이템 패키지를 구매했는데, 검은 색의 네르프 머그컵과 마리 관련 몇 가지 아이템 등 비교적 만족스러운 수준이었다. 참고로 이 날 나는 다른 랜덤 피규어 상품을 구매하기도 했는데, 무려 '후유츠키'가 나왔다는;;;




그 밖에 천원돌파 그렌라간 관련 파일도 하나 구매.







가이낙스 애니메이션의 역사를 한 눈에 볼 수 있는 대형 타임라인.





에바 관련 여러가지 먹거리 아이템들. 예전 같으면 여러 개 샀을 텐데 이제는 대부분 먹어본 거라 이번엔 패스~








아이템들만 별도로 모아서 판매하는 숍도 한 편에 자리 잡고 있었는데, 역시나 에바 관련 제품들이 인기. 아이패드 케이스는 정말 사고 싶었는데 아쉽게도 최신형 버전이라서 이것도 패스;








셀 이미지들을 쌓아 놓고 판매하는 곳도 있었는데, 다행히(?) 내가 좋아하는 작품들은 별로 없어서 구경으로만 만족.







은하철도 999와 관련된 부스도 상당히 볼 거리와 사고 싶은 것들이 많았다.










건담 테마 카페. 이 후에 보게 될 대형 건담을 보기 전에 일단 간단하게 소형 건담부터;;








여기도 참 익숙한 애니들이 즐비~






엇, 이건 지금에야 알게 된 건데, 곧 국내에 블루레이로 정식 출시 예정인 ASURA 관련 부스도 있었네;;







토에이 부스 앞에 전시되어 있는 대형 모형들. 역시 드래곤볼을 그냥 지나칠 순 없지!






기회가 있을 때 마다 말하지만, '원피스'를 보지 않은 것은 내 생애 가장 잘 한 일 중 하나. 아마 '원피스'를 봤더라면 지금 쯤 집안은 온통 원피스 관련 아이템으로 도배되었을지도;;












최근 국내 애니 팬들 사이에서도 화제가 되었던 'Tiger & Bunny' 부스. 내 기억으론 가장 인기 있는 부스였던 걸로.





참 좋아라하는 신카이 마코토 감독의 신작 '언어의 정원' 부스. 이번 부천 영화제에서 상영하던데 볼 수 있을지..









얘네들 정말 귀여웠음. 저 다리를 해가지고 내 눈 앞까지 앙증맞게 걸어오는데 정말 귀여워 미칠지경 ㅋㅋㅋㅋ





워낙 스치듯 지나간 터라 제대로 사진도 못 찍었지만, 상당한 퀄리티의 코스프레였던 걸로.









아까 그 아톰의 뒷 모습.






사실 가이낙스 만큼이나 기대했던 부스가 본즈의 부스였는데, 딱 이렇게 간단하게만 소개되고 있어서 아쉬웠다. 비밥이랑 강철의 연금술사랑 아이템 잔뜩 살 계획이었는데, 아무것도 없어서 아쉽 ㅠㅠ





그래도 이 한 장으로 감동 ㅠㅠ





곧 개봉 예정인 '독수리 5형제' 실사판에 대하나 티저 포스터.






사실 무슨 작품인지는 모르겠는데 (쇼핑백도 받았는데 ㅠㅠ) 워낙 퀄리티가 높은 코스프레라 사진을 찍지 않을 수 없었음. 실제로 보면 정말로 '와~ 멋있다!' 소리가 절로 나옴.




그렇게 한참을 둘러본 뒤 다시 유리카모메를 타고 건담보러~







두둥~

건담을 개인적으로 좋아하는 편은 아닌데 그래도 이 덕력의 결정체를 보고 그 누가 셔터를 누르지 않을 수 있겠는가.








가끔 씩 연기도 뿜고 하는 퍼포먼스도 보여줬는데, 이걸 보는 순간 에바 팬인 나는 '이게 초호기였으면...'하는 생각만 계속 ㅋㅋㅋ

물론 후지큐에서 에반게리온을 직접 보기는 했지만, 이렇게 서있는 모습을 볼 수 있다면 얼마나 좋을까 싶어서;;

근데 언젠가는 분명 보게 될 것만 같다는 기대도...


이렇게 전혀 계획에 없었던 도쿄 애니메이션 페어를 보게 되었다. 덕력이 조금은 상승한 느낌 같은 느낌.




글 / 사진 아쉬타카 (www.realfolkblues.co.kr)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james1004.com BlogIcon James1004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연히 보고....그냥 지나칠 수가 없어서 댓글 답니다. + + .

    완전히....꿈의 나라네요.

    어린시절 좋아라했던.....새롬이가 있어서....눙물리 날뻔했네요.....아

    너무 부러워요!!!!

    2013.07.04 21:40
  2. Favicon of http://cloudcorps.tistory.com BlogIcon 구름군단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와~ 일본은애니메이션문화가잘자리잡혀서대단한것같아요~ 드레곤볼이나 아톰 등과 같이 오래된 케릭터들을 볼 적에 드는 생각이 정말 하나의 문화이고 이제는 역사이구나~ 라는 생각을 들게하네요ㅎ

    잘 읽고갑니다.^^ 다음에 또 들릴께요~^^

    2013.07.05 09:15
  3.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2013.07.05 17:43

BLOG main image
the Real Folk Blues
블로그 이사했습니다. realfolkblues.net
by 아쉬타카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840)
개봉 영화 리뷰 (840)
기획 특집 (6)
블루레이 리뷰 (259)
아쉬타카의 Red Pill (23)
음반 공연 리뷰 (229)
애니메이션 영화 리뷰 (66)
도서 리뷰 (15)
잡담 (46)
Traveling (61)
etc (292)
아쉬타카's Blog is powered by Textcube.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