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3/07/31

내가 예전에 창고에서 썼던 기사 가운데 마음에 드는 글 중 하나.

레인.

언젠간 시간 나면 다시 한번 꼭 봐야할 아니메.

본인 특유의 주제만 던져놓고 삼천포를 왕래하는 횡설수설 문체의 대표격인 글 --;;

' 연결되지 않은 것은 하나도 없어'

  1. Favicon of http://yoon-o.tistory.com/ BlogIcon YOON-O 2008.12.27 16:14

    우연히 레인 리뷰를 발견하고 반가운 김에 트랙백했습니다 ^^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