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PL 32R _ 맨유 vs 아스톤빌라

etc 2008. 3. 30. 11:21 Posted by 아쉬타카




EPL 32R _ 맨유 vs 아스톤빌라

맨유 4:0 아스톤빌라


1. 이 날은 맨유의 스폰서이자 국내기업인 금호타이어가 정한 빅매치데이로 MBCESPN에서 직접
   올드트래포트에서 가서 중계를 한 경기였다. 경기 전 퍼거슨 감독을 아주 잠깐 만나기도 했음.

2. 전반 약하게 내리던 비는 후반 시작과 함께 그야말로 바가지로 쏟아붓는 것처럼 쏟아지더라.

3. 만약 맨유가 이날 경기같은 폼을 계속 유지한다면 리그 우승과 챔스 우승도 그리 어려운 일은 아니리라.

4. 호나우도는 확실히 뒷굼치를 앞굼치보다 더 활발하게 사용하는 독특한 선수다.
   많은 선수들이 뒷굼치로 묘기를 보이기도 하지만, 골문 앞 극적인 상황에서 그리도 태연하게
   정상적인 방법보다는 뒷굼치를 사용한 힐킥을 선보이는 선수는 아마도 거의 유일한 듯 하다.
   이 날도 1골 3어시스트를 했는데, 대부분 힐킥으로 선보이는 공격포인트였음.

5. 웨인 루니는 본인의 EPL 50, 51번째 골을 성공시켰다. 한동안 골을 기록하지 못했던 루니까지
   부활하면서 맨유의 폼은 더욱 좋아졌다.

6. 아스톤빌라의 주 무기라면 아그본라허와 애슐리 영의 활발한 측면 공격을 들 수 있겠는데,
   거의 이들의 움직임이 보이지 않았다. 애슐리 영이 몇 번 기회를 잡았으나 위협적이진 못했다.
   마틴 오닐 감독은 분명히 원정에서 맨유를 한 번 이겨보고자 공격적인 스쿼드로 나섰으나
   4:0대패를 당하면서 오히려 리그 3연패를 이어가게 되었다.

7. 박지성은 이 날도 결장했다.
   나니는 부상으로 빠졌고 교체멤버에는 들었으나 결국 출전하지 못했다.
   왠지 후반이 아닌 전반부터 몸을 푼 것이 불안하게 느껴지더니 결국 후반 3명을 동시에 교체할 때
   박지성은 포함되지 못하였다. 몸이 좋지 않은 에브라를 대신해 하그리브스가 측면 수비를 맡고,
   퍼디난드를 빼고 오셔가 들어가면서 브라운과 자리를 바꿨으며, 캐릭을 빼고 안데르손을 교체하였다.
   많은 사람들이 노장인 긱스나 스콜스를 빼주고 박지성을 넣을 것으로 생각했지만, 이 날도 조금은 의외였다.

8. 예전 같으면 어제 경기에 나오지 못했더라도, 이렇다면 챔스리그에는 출전하겠구나 하고 오히려 더
   기대를 했었겠지만, 최근 분위기를 보자면 오히려 더욱 암울해진다. 나니가 몸이 좋지 않다고는 하나
   오히려 로마와의 챔스경기를 위해 아껴둔 분위기고, 85분 내내 세차게 내리는 비를 맞으며 경기한
   긱스의 체력 문제로 박지성이 나오지 않을까 생각되기도 하지만, 아마도 긱스가 또 나올 확률이 오히려 높다.
   이제 리그 경기는 얼마 남지 않았는데 박지성은 맨유가 우승하더라도 매달을 받을 수 있을지 없을지가
   아주 심각한 문제로 떠오르게 됐다.

9. 후반 중반 3명의 교체카드를 한 번에 써버린 맨유는 후반 85분경, 주장완장을 루니에게 전해주고
   긱스를 그냥 빼버렸다. 이런 경우도 개인적으론 처음 본 것 같다. 4:0이라는 승부가 결정난 상황과
   체력안배를 위해 긱스를 교체카드를 쓰지 않고 그냥 경기장 밖으로 빼버리는 장면은, 어찌보면
   아스톤빌라의 굴욕이었으리라.

10. 테베즈는 후반이 끝날 때 까지도 정말 열심히 허슬 플레이를 하는 등 활발하게 뛰더라.
    챔스리그도 앞두고 있고, 체력 비축이 중요한 이 때에, 승부가 사실상 결정난 상황에서 저렇게까지
    굳이 열심히 뛸 필요가 있나 싶은 생각이 절로 들 정도로 너무 열심히 뛰는 모습이었음.

11. 오랜만에 스콜스가 자신의 목을 충분히 했다.

12. 호나우도는 이로서 리그 26골이다.




블로그코리아에 블UP하기  RSS등록하기 

'etc' 카테고리의 다른 글

UEFA CL _ AS로마 VS 맨유  (6) 2008.04.02
2008.04.01 _ 화려한 파프리카  (2) 2008.04.02
EPL 32R _ 맨유 vs 아스톤빌라  (4) 2008.03.30
2008.03.29 _ 홍대 melting POINT  (5) 2008.03.29
2008.03.27 _ 명동성당  (2) 2008.03.27
2008.03.26 _ 광합성 외출  (2) 2008.03.26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ripley.co.kr BlogIcon comodo  수정/삭제  댓글쓰기

    박지성 선수가 갈수록 정말 안타깝네요, 예전에는 무려(!) 호나우도와 로테이션을 하기까지 했었는데 호나우도는 이제 레전드로 남을만한 활약을 펼쳐보이고 있어요, 힐킥으로 아무렇지도 않게 골문을 가르는 모습을 보자니 정말 탄성이 절로,

    2008.04.01 09:17
    • Favicon of https://realfolkblues.co.kr BlogIcon 아쉬타카  수정/삭제

      호나우도는 올시즌 벌써부터 맨유의 전설들과 비교가 되고 있죠. 그것만으로도 이미 그가 맨유 역사에 획을 긋는 선수가 되어버린것 같습니다.

      2008.04.01 11:10 신고
  2. Favicon of http://differenttastes.tistory.com/ BlogIcon 신어지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스널, 포츠머스 그리고 맨유가 즐겁게 해주었던 토요일.
    그리고 첼시와 토트넘 때문에 캐실망한 일요일이었죠. ㅎㅎ
    오웬 + 비두카 투톱 덕분에 동네북 신세를 완전히 벗어난
    뉴캐슬 소식은 보너스였고요.

    2008.04.01 10:52
    • Favicon of https://realfolkblues.co.kr BlogIcon 아쉬타카  수정/삭제

      뉴캐슬은 이제야 빛을 보는거 같네요. 참 그 좋은 멤버들을 데리고 강등권을 겨우 벗어난 정도라니.
      올시즌 빅 4를 위협할 정도의 팀으로 예상했었는데...
      다음 시즌을 기대해봐야 할 것 같아요~

      2008.04.01 11:12 신고

BLOG main image
the Real Folk Blues
블로그 이사했습니다. realfolkblues.net
by 아쉬타카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840)
개봉 영화 리뷰 (840)
기획 특집 (6)
블루레이 리뷰 (259)
아쉬타카의 Red Pill (23)
음반 공연 리뷰 (229)
애니메이션 영화 리뷰 (66)
도서 리뷰 (15)
잡담 (46)
Traveling (61)
etc (292)
아쉬타카's Blog is powered by Textcube.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