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인생의 사운드트랙 vol.6 _ 미션 임파서블 2 (Mission : Impossible 2)

 
01. Take A Look Around (Theme From 'M:I-2') - Limp Bizkit
02. I Disappear - Metallica
03. Scum Of The Earth - Rob Zombie
04. They Came In - Butthole Surfers
05. Rocket Science - The Pimps
06. Have A Cigar - Foo Fighters/Brian May
07. Mission 2000 - Chris Cornell
08. Going Down - Godsmack
09. What U Lookin' At? - Uncle Kracker
10. Backwards - Apartment 26
11. Karma - Diffuser
12. Alone - Buckcherry
13. Immune - Tinfed
14. My Kinda Scene - Powderfinger
15. Carnival - Tori Amos
16. Nyah - Hans Zimmer
17. Iko-Iko - Zap Mama
18. Afraid Of What - Leon Lai


<미션 임파서블 2>가 개봉되던 시기는 개인적으로도 그렇고 세계 음악시장에서도 이른바 핌프락 혹은
이모코어로 일컬어 지는 록 음악들과 밴드들의 인기가 대단했던 시기였다.
특히 림프 비즈킷(Limp Bizkit)은 잇달아 앨범을 히트시키며, 전 세계적으로 엄청난 성공을 거두었는데,
그 즈음 발매된 <미션 임파서블 2>의 사운드트랙은 림프 비즈킷은 물론, 메탈리카, 롭 좀비, 푸 파이터스,
갓스맥, 엉클 크랙커, 크리스 코넬 등 당시 최고의 인기이던 록 밴드들이 참여한 앨범이었다.

당시 국내 록 팬들 사이에서는 레이지 어게인스트 더 머신 (R.A.T.M)과 림프 비즈킷의 팬들로 크게
나뉘기도 했는데, 개인적으로는 R.A.T.M을 훨씬 좋아하긴 하지만, 그들의 'Killing in the Name'을 들었던
만큼 이 앨범에 수록된 림프 비즈킷의 'Take A Look Around'를 반복 청취했을 만큼,
개인적으로 당시 이 곡의 임팩트는 대단했다.

미션 임파서블의 유명한 테마를 소스로 하여 헤비한 메틀 사운드를 만들어냈는데, 당시에 이 곡을
사무실에서 이어폰으로 들으면서, 의자가 부숴지도록(?) 해드뱅잉을 했던 기억이 아직도 선하다.
(지금도 오랜만에 들으며 심한 해드뱅잉을 했더니, 밍밍함 @@)

이 곡으로 대표되는 앨범이기는 하지만, 록과 메틀 음악의 팬들이라면 그리 나쁘지 않은 컴필레이션
음반이라고 해도 좋을 만하다. 메탈리카의 'I Disappear'는 앨범의 초반 달아오른 분위기를 그대로 이어주며,
롭 좀비와 크리스 코넬의 곡도 시원하게 달려준다. 이런 메틀 음악들과는 달리 토리 에이모스의 곡도
수록이 되어있는데, 그녀의 팬이긴 하지만 앨범의 전체적인 컨셉상 그리 잘 어울리는 것 같지는 않다.

이후 <미션 임파서블 3>의 사운드트랙이 당시 최고의 프로듀서 중 하나였던 칸예 웨스트가 참여했음에도
이러다할 흥행을 못 거두고 민망하게 묻힌 것을 감안해보자면(칸예를 워낙에 좋아하기 때문에 상당히
기대했던 음반이었는데, 쥐도 새도 모르게 묻힐 정도로 별다른 관심을 끌지 못했다), <미션 임파서블 2>의
사운드트랙은 영화와 메틀 음악이 서로 윈윈하는 적절한 선택이었던 것 같다.

최근 이런 제법(?) 헤비한 음악들을 자주 듣지 않았었는데, 오랜만이라 그런지 심하게 심장이 고동친다!




Mission Impossible 2 - Music Video




Limp Bizkit - Take A Look Around @ Finsbury Park (London)


블로그코리아에 블UP하기  RSS등록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ripley.co.kr BlogIcon comodo  수정/삭제  댓글쓰기

    림프비즈킷의 저 노래는 정말 잊을 수 없는 노래에요 크크

    2008.05.24 06:52
  2. Favicon of http://blog.naver.com/thebeatz BlogIcon THE BEATZ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 당시 홍대 인디씬에 불어닥쳤던 림프워너비들의 대거 등장은 심히 재수가 없었습니다.

    2008.05.24 10:36
  3. Favicon of http://gilwon.egloos.com BlogIcon 배트맨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 음악 정말 좋죠. 아쉬운 점이라면 2편은 음악만 무척 좋았던 영화로 기억이 되는 것이지만요. ^^;
    시끄러운 음악을 별로 즐기지 않는 저도 이 음악은 무척이나 좋아했었습니다.
    저는 3편때의 음악도 괜찮았어요. 오프닝 크레딧이 나올때 그 유명한 테마곡이 흘러나오니까 가슴이 막 뛰었던 기억도 납니다. ^^

    저 다시 돌아왔습니다. 해결되어서 돌아온 것은 아니지만, 그래서 인사를 드리러 온 김에 흥겨웠었던 음악도 잘 듣고 갑니다.
    링크해놓으신 유투브 음악 2곡 모두 듣고가네요..

    2008.05.28 09:57
    • Favicon of https://realfolkblues.co.kr BlogIcon 아쉬타카  수정/삭제

      미션 임파서블은 TV시리즈 음악의 본 소스가 너무 좋죠 ^^; 아 그리고 돌아오신것 무척이나 반갑습니다~

      2008.05.28 17:57 신고

BLOG main image
the Real Folk Blues
블로그 이사했습니다. realfolkblues.net
by 아쉬타카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840)
개봉 영화 리뷰 (840)
기획 특집 (6)
블루레이 리뷰 (259)
아쉬타카의 Red Pill (23)
음반 공연 리뷰 (229)
애니메이션 영화 리뷰 (66)
도서 리뷰 (15)
잡담 (46)
Traveling (61)
etc (292)
아쉬타카's Blog is powered by Textcube.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