벌써 4월의 마지막주 군요. 지난 주 한주 약간 여유를 주는가 싶었더니 바로 이번 주부터는 다시 기대작들의 향연이 시작되네요. 박찬욱 감독의 신작 <박쥐>를 비롯하여 엑스맨의 스핀오프 겪인 <울버린>과 우리 영화 <인사동 스캔들>, 애니메이션 <케로로>까지. 이번 한 주도 극장을 열심히 들락날락 거려야 할 것 같습니다 ^^

(RSS구독기를 통해 포스트를 읽으시는 분들께서는 포스팅이 정상적으로 나오지 않으니 직접 들어오셔서 봐주세요 ^^;)



박쥐 (Thrist, 2009)
감독 : 박찬욱
주연 : 송강호, 김옥빈, 신하균, 김해숙, 황우슬혜
각본 :
편집 :
촬영 :
장르 : 멜로
정보 : 한국 / 133분 / 18세 관람가

박찬욱 감독의 2009년 신작 <박쥐>는 그야말로 기대작입니다. 얼마전 있었던 시사회를 통해 벌써부터 호불호가 강하게 갈리는 평들이 들리곤 하는데, 개인적으로는 사람들이 별로라고 할 수록 더 끌리게 되더군요. 그럴 수 밖에는 없는게 박찬욱 감독의 작품은 본래 대중적이라기 보다는 상당히 개인적에 가깝거든요. 본래 취향과 작품세계가 그러한 감독인데 <올드보이>라는 작품이 예상외로 너무나 큰 대중적 성공을 거두게 되면서 너무 많은 대중들이 그의 작품에 기대를 하게 된 것이 이런 호불호를 낳게 된 이유같아요. 그렇기 때문에 대중들이 별로라고 하면 박찬욱 감독의 악취미가 더 도드라졌기 때문은 아닐까 하는 마음에 더욱 기대가 됩니다. 김옥빈이라는 배우가 박찬욱 감독의 작품에서 얼마나 날개를 펼지도 기대되고, 섹시해진 송강호의 연기도 기대됩니다. 저는 30일날 시나리오북을 증정하는 이벤트에 진작에 예매 성공하여 개봉일날 볼 예정입니다.





엑스맨 탄생 : 울버린
(X-Men Origins: Wolverine, 2009)
감독 : 개빈 후드
주연 : 휴 잭맨, 리브 쉐레이버, 대니 허스튼, 다니엘 헤니
각본 : 데이비드 베니오프
음악 : 헤리 그렉슨 윌리암슨
촬영 : 도날드 맥얼파인
장르 : 액션, SF
정보 : 미국 / 107분 / 12세 관람가

얼마전 주연을 맡은 휴 잭맨과 다니엘 헤니가 내한하여 행사도 하고 방송에 출연도 하며 적극적인 홍보를 했던 <엑스맨 탄생 : 울버린>도 이번 주에 개봉합니다. 일단 울버린과 휴 잭맨은 낯이 익으나 개빈 후드라는 감독의 이름은 낯설어서 감독의 전작들을 찾아보았는데, 작품이 그리 많지 않기도 하지만 제가 본 작품이 없군요. 엑스맨 가운데 가장 매력적인 캐릭터 중 하나인 울버린의 이야기를 '비긴즈' 형식으로 풀어내려는 시도인듯 한데, 과연 기존의 <엑스맨>의 후광에 얼마나 힘을 얻을지 아니면 후광마저 사라지게 할지 기대와 걱정이 동시에 되는 작품입니다. 디지털 상영도 할 예정이라 어지간하면 디지털로 관람할 예정입니다.





스테이트 오브 플레이 (State Of Play, 2009)
감독 : 케빈 맥도날드
주연 : 러셀 크로우, 벤 애플렉, 레이첼 맥아담스, 헬렌 미렌, 제프 다니엘스, 비올라 데이비스
각본 : 매튜 마이클 카나한
편집 : 저스틴 와이트
촬영 : 로드리고 프리에토
장르 : 범죄, 스릴러
정보 : 미국, 영국 / 118분 / 15세 관람가

<박쥐>와 <울버린>에 가려서인지 생각보다 별로 주목을 받지 못하고 있는 작품이 바로 <스테이트 오브 플레이>가 아닐까 싶습니다. 배우들의 면면은 그야말로 화려함 그 자체인데 말이에요. 러셀 크로우와 벤 애플렉은 물론 레이첼 맥아담스와 <더 퀸>의 헬렌 미렌, 그리고 제프 다니엘스까지. 이 정도면 배우들 만으로도 볼만한 가치가 있는 작품이 아닐까 싶습니다. <킹덤>과 <로스트 라이언즈>의 각본을 썼던 매튜 마이클 카나한이 각본을 담당하고 있고, <라스트 킹>을 연출했던 케빈 맥도날드의 작품이니 어느 정도 완성도는 기대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범죄 스릴러가 갖고 있는 일종의 진부함에서 얼마나 벗어날 수 있을지가 관건일 듯 싶네요.







인사동 스캔들 (2009)
감독 : 박희곤
주연 : 김래원, 엄정화, 임하룡, 홍수현, 김병옥, 최송현
각본 :
편집 :
촬영 :
장르 : 범죄, 드라마
정보 : 한국 / 109분 / 15세 관람가

왠지 포스터와 분위기만 보면 <타짜>와 <범죄의 재구성>을 적절히 섞어 놓은 듯한 분위기의 <인사동 스캔들>도 이번 주 개봉합니다. 영화 제목에 '스캔들'이 들어가서인지 영화의 내적인 내용보다는 김래원과 최송현의 스캔들이 더욱 화제가 되었던 영화이기도 한데, 그림 복원가 라는 특수한 직업을 배경으로 얼마나 디테일한 이야기를 들려줄지 기대가 되는군요. 이런 영화야 사실상 그 과정의 긴장감과 치밀함을 어떻게 묘사하느냐가 관건일텐데, 들려오는 소문들이 그리 나쁜 것만 같지는 않더군요. 엄정화씨는 이 영화를 통해 제대로 된 악역 연기를 보여줄 예정이라고 하는데, 영화를 보기 전에는 <타짜>의 정마담이 겹쳐보이는건 어쩔 수 없는 것 같네요.







케로로 더 무비 : 드래곤 워리어
(超劇場版ケロロ軍曹 4)
감독 : 사토 준이치, 야마구치 스스무
주연 : 고자쿠라 에츠코, 나카타 조지, 와타나베 쿠미코
각본 : 야마구치 히로시
음악 : 스즈키 사에코
작화 : 오이자키 후미토시
장르 : 애니메이션
정보 : 일본 / 77분 / 전체 관람가

전 이렇게 케로로 극장판이 개봉할 때 마다 안도의 한 숨을 내쉬곤 합니다. 제가 케로로를 보지 않은 사실을요. 만약 케로로를 꾸준히 보아왔었다면 주저하지 않고 극장을 찾았을테니까요. 안도의 한숨도 들지만 한편으론 아쉬운 마음도 드네요 ^^; 아무리 다들 다운받는 세상이라고는 하지만 어린이들이 극장에서 즐길만한 영화가 별로 없다는 사실은 아쉽기만 한데, 아이들이 좋아할만한(어른들도 좋아하는) 케로로 극장판의 개봉은 그런 의미에서 반가운 일이 아닐 수 없겠습니다. 아무리 아동용 애니메이션이라고는 하지만 러닝타임 77분은 너무 짧네요.







개인적으로는 박찬욱 감독의 팬이라 <박쥐>가 기다려지지 않을 수 없겠습니다. 배우들의 연기가 기대되는 <스테이트 오브 플레이>도 기대되고, <엑스맨 탄생 : 울버린>도 봐야겠죠.




글 / 아쉬타카 (www.realfolkblues.co.kr)


본문에 사용된 모든 이미지는 인용의 목적으로만 사용되었으며,
모든 이미지의 저작권은 각 제작사에 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지나가다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기 위에 오타 났네요.
    엑스맨의 스핀'헤드'겪인 울버린 - 이 아니라 스핀 '오프' 겠죠. ㅎㅎ

    2009.04.27 16:09
  2. Favicon of http://gilwon.egloos.com BlogIcon 배트맨  수정/삭제  댓글쓰기

    일단 <박쥐>를 반드시 볼 생각이고요. <울버린>보다는 <스테이트 오브 플레이>를 먼저 볼 생각입니다. 사나흘 상영 후 교차상영으로 바뀔 것 같은 예감이 들어서요. 교차 상영으로 돌입하면 영화 보기가 여간 힘든 것이 아니더라고요. T.T

    아쉬타카님의 프리뷰를 읽는 것도 꽤 흥미롭고 즐거웠습니다. 트랙백 보내주셔서 감사드리고요. 아쉬타카님께서도 이번 한주 좋은 영화 많이 보시기 바랍니다. ^_^

    2009.04.27 16:21
    • Favicon of https://realfolkblues.co.kr BlogIcon 아쉬타카  수정/삭제

      저도 <울버린>보다는 <스테이트 오브 플레이>를 먼저 보려구요. 말씀해주신것처럼 교차상영을 할 수도 있는지라. 이게 더 보고 싶기도 하구요 ^^

      2009.04.28 13:41 신고
  3. Favicon of http://www.zinsayascope.com BlogIcon 진사야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0순위는 박쥐, 그 다음은 스테이트 오브 플레이나 인사동 스캔들이군요.
    울버린은 안티도 아닌데 이상하게 안 땡기는 게....ㅠㅠ

    항상 프리뷰 잘 읽고 있습니다. 고맙습니다^^

    2009.04.27 16:31
    • Favicon of https://realfolkblues.co.kr BlogIcon 아쉬타카  수정/삭제

      저도 그냥 나중에 나올 <엑스맨> 시리즈에 대비해서 보는 정도일 것 같아요. 기존 시리즈를 다 본것 때문이기도 하구요.

      감사합니다 ^^;

      2009.04.28 13:42 신고
  4. Favicon of https://ystazo.tistory.com BlogIcon 만물의영장타조  수정/삭제  댓글쓰기

    ㅋㅋ 이번주 가장 기대되는 건 케로로입니다. ㅎㅎ
    두번째는 스테이트 오브 플레이~

    박쥐는 개인적으로 저런 류의 영화를 그리 선호하는 편이 아니라,
    박찬욱 감독 영화도 본 적이 한번도 없고, 김옥빈양 출연한 영화도 본 적이 한번 없고 해서..
    송강호씨 만으로 영화를 보기엔 좀 어렵지 않을까 싶네요. ㅎㅎ
    엑스맨 울버린은 예고편에 다니엘 헤니가 나름 비중 있어 보이는 역으로 나와서 의아했습니다. 흐~
    이 영화가 대단한 영화인데, 거기 출연한 건지,
    아니면 그냥 그저 그런 영화인 건지 잘 모르겠지만요...
    인사동 스캔들은 예고편만으론 크게 다가오지는 않더라구요.
    일단, 오늘 7급 공무원부터 보구요! ㅎㅎㅎ

    2009.04.28 08:28 신고
    • Favicon of https://realfolkblues.co.kr BlogIcon 아쉬타카  수정/삭제

      역시 케로로!! ㅎㅎ
      영화가 미국내에서도 관심을 받는 영화이기는 한데, 감독도 그렇고 기존 <엑스맨>과 동일시 하기에는 좀 무리가 있을 것 같아요.

      7급 공문원은 괜찮은 코미디라는 평이 많던데 좋은 관람되시길 바래요~

      2009.04.28 13:43 신고
  5. Favicon of https://fortyfive.tistory.com BlogIcon 복실이  수정/삭제  댓글쓰기

    나 이따가 10시 넘어서 박쥐 보러 가!! 기대돼!!

    2009.04.30 20:47 신고

BLOG main image
the Real Folk Blues
블로그 이사했습니다. realfolkblues.net
by 아쉬타카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840)
개봉 영화 리뷰 (840)
기획 특집 (6)
블루레이 리뷰 (259)
아쉬타카의 Red Pill (23)
음반 공연 리뷰 (229)
애니메이션 영화 리뷰 (66)
도서 리뷰 (15)
잡담 (46)
Traveling (61)
etc (292)
아쉬타카's Blog is powered by Textcube.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