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EFA CL Semi-finals 2nd 맨유 vs 바르셀로나

맨유 1:0 바르셀로나


1. 지난 누캄프에서 완벽한 수비적인 전술로 팬들에게 비난을 더욱 많이 받았던 맨유가
   바르셀로나를 홈에서 맞이하였다.

2. 첼시와의 리그 경기서 부상을 당한 루니와 비디치가 아예 명단에서 제외되었다.
   두 선수모두 맨유의 공수에서 핵심적인 선수이기 때문에, 특히 루니가 없는 맨유의 경기가
   모드 그리 좋지 않았다는 점에서 맨유로서는 큰 불안요소를 안고 시작하는 경기였다.

3. 맨유는 호나우도와 테베즈가 투톱으로, 박지성과 나니가 양날개로, 캐릭과 스콜스가 중앙을
    맡았으며 하그리브스와 에브라가 풀백으로 출전하였다. 사실 맨유에서 공격수와 양 윙백의 자리구분은
    크게 의미는 없는 듯 하다. 수비시에는 조금 다르겠지만 공격시에는 워낙 자주 위치를 변동하기 때문이다.

4. 바르셀로나는 혹시나 했지만 앙리가 역시나 선발에서 제외되었으며, 에투와 메시, 이니에스타가
   공격진에서고 그 뒤를 데코, 투레, 사비가 받치는 형태였다.


(스콜스의 그림같은 중거리슛! 이 얼마만인가!)

5. 맨유는 비교적 이른 시간에 선취골을 만들어냈다. 호날도의 돌파시 잠브로타가 걷어낸 볼이 혼전중에
    스콜스 앞에 보기 좋게 떨어졌고, 스콜스는 오랜만에 특유의 중거리슛을 선보이면서 깨끗하게 골네트를
    갈랐다. 이 골로 맨유가 앞서가기는 했지만, 바르샤는 1골만 넣어서 비기더라도 결승에 올라가기
    때문에 맨유로서는 계속 불안한 리드를 유지해야했다.

6. 전반 내내 리오넬 메시가 보여준 돌파는 정말 '메시도나'라고 불릴 만큼, 마라도나의 재림을 떠올리게 할
   정도로 무서운 공격력이었다. 쉽게 말해 맨유의 어느 선수도 메시를 깔끔하게 수비한 적이 없었으며,
   골을 잡으면 2,3명씩 수비했지만, 너무도 쉽게 돌파를 만들어내는 메시의 모습은 정말 이 날 경기의
   최고 선수다웠다. 특히 오른쪽 코너부분에서 스콜스를 완벽하게 재끼는 장면은, 두 눈 부릅뜨고 보고
   있었음에도 어떻게 재쳤는지 모를, 마술같은 드리블이었다.

7. 메시 얘기가 나왔으니 호나우도 얘기를 계속 해보자면, 세계 최고 선수를 두고 경쟁하고 있는 이 두 선수의
    오늘 활약상만을 보았을 때는, 메시가 완벽하게 호나우도를 압도한 모습이었다. 호나우도도 몇 번 위협적인
    모습을 보여주기는 했지만, 메시가 워낙 잘한 턱에 분위기상 압도당할 수 밖에는 없었다.


(메시 왈 : 아 정말 우리 팀 안도와주네. 나 혼자 맨유를 상대하기엔 너무 버겁다규!)

8. 이 날 선발로 나선 박지성의 활약은 정말 오랜만에 보는 완벽한 두개의 심장의 모습이었다.
   아마도 이 날 골을 넣은 스콜스를 제외한다면, 즉 스콜스가 골을 넣은 그 순간만 제외한다면,
   박지성이 올드트래포드에서 가장 많은 박수를 받았다고 해도 과언이 아닐 정도로, 끈질기게 따라가
   공을 결국 뺐어내고, 공격진에서도 환상적인 크로스를 여러 차례 올린 박지성의 모습은,
   PSV 아인트호벤 시절 AC밀란과의 챔스 4강전 2차전의 모습을 그대로 떠올리게 했다.

9. 박지성의 이 날 활약상은 아래 그림에서 보듯이 엄청난 이동거리를 통해서도 그대로 드러나고 있다.
   이날 박지성의 활약은 여러 매체에서도 비중있게 다루어졌는데, 영국 일간지 데일리 메일은
   '영리한 크로스, 에너지 넘치는 선수'라는 평과 함께 팀내 최고인 평점 7점을 부여하였으며,
    맨체스터 지역지인 맨체스터 이브닝은 '상식을 벗어난 체력과 눈부신 크로스'라는 코멘트와 함께
    팀 내 유일의 최고평점 9점을 받기도 했다.
    평점이 완벽한 판단 잣대는 아니지만, 이 날 박지성의 모습은 맨유가 가장 필요로 하던 그런 모습이었다.


(박지성, 이번 주말엔 좀 쉬어야겠는걸 ^^)

10. 바르셀로나는 메시가 계속 위협적인 공격을 펼친 가운데, 데코가 간간히 위협적인 슈팅을 보여준 것을
     제외하면, 이렇다할 활약을 펼치지 못한 모습을 보여주었다. 특히 동료들간에 패스미스가 잦았던
     잠브로타의 모습은 이 날 바르샤의 원정팬들의 마음을 아프게 했다. 후반 앙리가 투입되면서
     몇 차례 좋은 모습을 보여주기는 했지만, 기본적으로 볼을 소유하는 기회가 별로 주어지지 조차
     않았던 것이 바르셀로나에게는 아쉬운 점이었다.

11. 맨유는 후반 나니와 스콜스를 빼고 긱스와 플래쳐를 투입하였다.
     이 날 나니는 굳이 박지성의 경쟁자라 나쁘게 얘기하는 것이 아니라, 패스 미스도 잦고 팀이 어렵게
     뺏어낸 공을 쉽게 뺏겨버리는 경우가 많았다. 긱스 역시 긴 시간은 아니었지만 이러다할 모습을 보여주지
     못하면서 확실히 챔스리그에서는 박지성이 더 중용될 수 밖에 없음을 다시 한 번 보여주었다.

12. 이로서 맨유는 최종 스코어 1:0으로 바르샤를 꺽고 모스크바로 가게 되었다.
     박지성은 최초로 챔피언스리그 결승전에 합류하게 되었으며, 최근 챔스에서 팀의 분위기를 보았을 때,
     긱스나 나니보다는 분명 선발 경쟁에서 앞서 있는 분위기라 챔스 결승에서 뛰는 박지성의 모습을
     기대해봐도 좋을 듯 하다!


(킹 앙리 왈 : 그날 EPL에 남을걸 그랬나 ...)


번외....



역시 골을 넣은 뒤엔 퍼디난드를 피해야한다. 이 날도 제대로 걸린 웨스 브라운.
목조르기 제대로 당함. 다들 기뻐하는 터라 뭐라 말도 못하고 숨만 막힘. ㅋㅋ


블로그코리아에 블UP하기  RSS등록하기 


'etc'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08.05.05 _ 할리스 커피  (2) 2008.05.05
EPL 37R _ 맨유 vs 웨스트햄  (6) 2008.05.04
UEFA CL Semi-finals 2nd 맨유 vs 바르셀로나  (4) 2008.04.30
EPL 36R _ 첼시 vs 맨유  (4) 2008.04.27
UEFA CL Semi-finals 바르셀로나 vs 맨유  (2) 2008.04.24
2008.04.19 _ 한강둔치  (2) 2008.04.21
  1. Favicon of http://differenttastes.tistory.com/ BlogIcon 신어지 2008.04.30 16:01

    새벽에 일어나 시청하려고 자명종을 2개나 맞춰놨으나 못듣고 계속 쿨쿨 잤어요. ㅋㅋ
    최근에 산 UMPC는 맨유와 박지성의 경기 결과를 출근길에서나마 빨리 확인하기 위한
    장비였던 듯. 암튼 정말 감동입니다. 부디 챔스와 EPL 우승컵을 모두 들어올려주길.

    • Favicon of https://realfolkblues.co.kr BlogIcon 아쉬타카 2008.04.30 17:03 신고

      백수라 좋은건 이럴때 마음놓고 밤을 샐수 있다는 점일 것 같네요 ^^; 좀 피곤하긴 하지만 그래도 경기가 재미있어서인지 덜 졸린것 같습니다 ㅋ 올해는 정말 맨유의 챔스와 리그우승을 기대해봅니다!

  2. Favicon of http://ripley.co.kr BlogIcon comodo 2008.04.30 23:41

    앗 똑같은 사진이 ^^;; 헤헤,
    너무나 기분좋아요, 맨유가 결승 간것도 너무너무 기쁜데 박지성 선수가 이렇게 크레이지 모드를 보여주니 ㅋㅋ
    이제 맨유는 리그에 집중해야겠어요, 결승은 조금 여유가 있으니~
    트랙백 남겨요 :)

    • Favicon of https://realfolkblues.co.kr BlogIcon 아쉬타카 2008.05.01 01:09 신고

      챔스 결승은 날짜의 여유가 있으니 정말 리그 경기에 집중해야될 때입니다. 웨스트햄도 공격적인 경기를 펼치는 팀이라 절대 만만히 봐서는 안될듯~


(누가 과연 세계 최고인가! 리오넬 메시 vs 크리스티아누 호나우도!)

UEFA CL Semi-finals 바르셀로나 vs 맨유

바르셀로나 0:0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1. 매치업만으로도 큰 기대가 되었던 바르셀로나와 맨유의 챔스 4강 1차전은
   바르셀로나의 홈인 누 캄프에서 치뤄졌다.

2. 바르셀로나는 부상에서 돌아온 메시와 데코가 선발 출장하였고, 맨유는 부상이 있는 비디치 대신
   브라운이 센터백을 맡고 하그리브스가 윙백을 맡아 출전하였으며, 테베즈와 호나우도를 투톱으로 두고
   루니가 날개로 뛰는 전형을 들고 나왔다.

3. 결과적으로 이 날 경기는 맨유가 수비를 하려고 작정하고 웅크린채 나왔던 경기였다.
   그렇기 때문에 호나우도보다는 수비가 좋은 루니를 공격수가 아닌 미드필더로 배치하였고,
   긱스나 나니보다 박지성을 선발로 기용했다고 보아야겠다.

4. 경기 시작 2분 만에 밀리토의 헨드볼 파울로 인해 패널티킥 찬스를 얻었으나
   호나우도가 실축하면서 이 날 경기의 유일한 득점 기회를 잃고 말았다.
   만약 이 골이 들어갔다면 경기 양상이 많이 달라지지 않았을까 싶다.


(왜 그게 파울이 아니냐고!)

5. 홈 앤드 어웨이로 치뤄지는 챔스리그 1차전의 양상이 대부분 조심스럽기는 하지만,
   이 날 경기처럼 두 팀이 끝까지 모험을 하지 않는 경기는 참 드물었던 것 같다.
   맨유야 그렇다치더라도 홈 경기였던 바르셀로나는 좀 더 공격적인 모습을 보여 골을 넣었어야 했는데,
   후반 중반이후 기용된 앙리가 몇 번 위협적인 모습을 보여준 것과 초반 메시의 독파를 제외하면
   이렇다할 공격적인 모습을 보여주지 못했다.

6. 아마도 맨유 경기를 많이 봐왔지만 이렇게 맨유가 수비 일변도로 임한 경기는 참 드물지 않았나 싶다.
  어느 선수가 잘했다 못했다를 특별히 평하기 어려울 정도로, 완전히 바르셀로나에게 주도권을 넘겨주고
  내내 수비에만 집중하는 모습이었다. 문제는 맨유가 이렇게 상대에게 주도권을 내주고 수비로만 임한 경기가
  별로 없기 때문에 어떻게 운영할 것인가 였는데, 결과적으로 맨유의 이러한 전략은 성공을 거두었다.

7. 이 날 맨유에서 가장 좋은 플레이를 보인 선수를 꼽으라면 퍼디난드를 꼽을 수 있겠다.
   비디치가 없는 가운데서 센터백으로서 맨유의 수비를 지휘하며, 바르셀로나의 공세를 끝까지 무실점으로
   막아냈다는 점에서, 2차전 올드 트래포트로 여유있게 돌아갈 수 있게 되었다.


(잠브로타 왈: 그 때 월드컵에서 본 그 녀석 아니야?)

8. 이제 익숙해질 때도 되었건만, 아직도 박지성이 세계적인 선수들과 함께 그라운드에서 뛰는 모습을 보면
   꿈인가 생신가 싶다. 특히나 오늘 처럼 메시와 데코, 앙리, 잠브로타 등과 경합을 벌이는 모습을 보면,
   이게 게임에서나 가능한 일이었는데 싶은 생각이 들었다 ^^

9. 결과적으로 맨유는 원정에서 실점하지 않은채 무승부를 거둬, 홈에서의 2차전에 조금의 여유를 갖게
   되었다. 바르셀로나는 득점하지 못한 것이 아쉽지만, 실점하지 않은 것과 데코나 메시의 컨디션이
   2차전에서는  더 좋아질 것이라는 것에 기대를 걸어봐야겠다. 바르셀로나가 올드 트래포드에서 득점을
   거두고 무승부를 기록한다면 바르셀로나가 모스크바로 간다.

10. 챔스리그는 원정에서 골을 넣는 다면 최고로 유리한 점이 되지만, 맨유는 애초 골을 넣기보다는
    골을 먹지 않겠다는 전략으로 임한 것 같다. 그 만큼 홈에서 승리에 자신이 있다는 것인데.
    벌써부터 올드 트래포드에서의 2차전이 기다려진다!


블로그코리아에 블UP하기  RSS등록하기 

'etc' 카테고리의 다른 글

UEFA CL Semi-finals 2nd 맨유 vs 바르셀로나  (4) 2008.04.30
EPL 36R _ 첼시 vs 맨유  (4) 2008.04.27
UEFA CL Semi-finals 바르셀로나 vs 맨유  (2) 2008.04.24
2008.04.19 _ 한강둔치  (2) 2008.04.21
EPL 35R _ 맨유 vs 블랙번  (4) 2008.04.20
2008.04.19 _ 여의도공원  (7) 2008.04.19
  1. Favicon of http://ripley.co.kr BlogIcon comodo 2008.04.25 02:40

    누캄프에서 골만 안먹히면 우리가 결승을 갈 수 있다는 식의 퍼거슨 영감님의 자부심이 물씬 느껴지는 경기였습니다. 마음먹고 잠그고 하는 수비는 정말 강력하더군요, 바르셀로나도 별다른 공격도 하지 못하고 끝나네요,

    • Favicon of https://realfolkblues.co.kr BlogIcon 아쉬타카 2008.04.25 13:41 신고

      맨유같은 공격적인 팀이 내내 수비를 하겠다고 맘먹고 나오면 어떨까 했는데, 바르셀로나도 꼼짝못할만큼, 상대로하여금 답답하게 만드는 수비를 보여주던군요~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