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등포 타임스퀘어에 갈 일 있을 때마다 매번 지나치면서 '언제 한번 가봐야지'했던 북카페 '나무그늘'을 어제 드디어 가보게 되었습니다. 타임스퀘어 내에 있는 것이 아니라 건물 바로 옆에 (하지만 넓은 의미에선 타임스퀘어 내에) 있기 때문에 이 길로 잘 지나가지 않는 분들은 일부러 찾기 어려울 것 같기도 하더군요. 저희는 자주 가는 외진 길이라 매번 지나쳤었죠. 여튼 그렇게 드디어 가게 된 '나무그늘'. 잘 몰랐는데 이미 여러 곳에 지점이 있고 제법 오래 된 북까페더군요.





카페 내에는 이렇게 보시다시피 여러 작가들의 작품이 전시되어 있는데, 그냥 비치되어 있는 뉘앙스보다는 오히려 까페에서 전시회가 열리고 있다라고 보는 개념이 더욱 맞을 것 같아요. '나무그늘' 역시 이 점을 강조하고 있구요.




'나무그늘'은 위의 문구처럼 모든 고객에게 무한제공 셀프바를 제공하기 때문에 1인 1메뉴 주문을 실시하고 있습니다. 참고로 무한제공 셀프바에서는 갖가지 빵들과 커피, 그리고 오늘의 차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그래서 의외로 커피 마시는 분들이 많이 안계시더군요. 그것도 모르고 저는 평소처럼 커피를 시켰는데 나중에 보니 그냥 마실 수 있는 오늘의 커피가 있더라구요. 




북카페라는 이름답게 여러 권의 책들이 비치되어 있었습니다. 정작 저는 차 마시러 간터라 책을 읽어보진 못했는데, 다음에 가면 책장도 한 번 둘러보려구요.






커피나 와플의 가격이 다른 곳에 비해 그리 저렴한 편은 아니었던 것 같아요. 아무래도 무료로 제공되는 것들과 갤러리와 북카페를 겸한 덕분이겠지요. 조금 여유가 있다면 가끔씩 들르기는 괜찮을 것 같습니다.





마치 옛 공장처럼 천정이 높고 그 구조물이 그대로 보이는 구조가 분위기 있더군요. 전체적으로 천정이 매우 높아 시원하고 탁 트인 느낌을 줍니다. 






음료를 주문하면 음료와 함께 기본적으로 무료 셀프바를 즐길 수 있는 접시가 위의 사진처럼 제공됩니다. 저 접시에다가 원하는 빵을 가져다가 원하는 소스를 발라 여유롭게 즐기면 됨~




전 와플은 안좋아하지만 시식 차웡네서 한 번. 생각보단 좀 작은 사이즈였는데 맛은 그럭저럭 나쁘지 않았던 것 같아요 (참고로 저는 못먹을 정도가 아니면 다 잘 먹는 참 착한 식성입니다). 



타임스퀘어에는 넓고 여유로운 대형 까페들이 제법 있는데, 좀 더 오랜 시간 여유를 부리면서 차와 책 한권을 읽기에는 가장 접한 곳이 아닐까 싶네요.



사진 / 아쉬타카 (www.realfolkblues.co.kr)




  1. Favicon of http://mcdasa.cafe24.com BlogIcon mcdasa 2010.06.22 20:43

    나무그늘은 신림점이 지대죠.

    http://cafe9.ktdom.com/pgr21/zboard4/zboard.php?id=humor&page=1&sn1=&divpage=13&sn=off&ss=on&sc=on&select_arrange=headnum&desc=asc&no=81676




지난 번에는 급작스럽게 들르게 되어 똑딱이로 흔들린 사진 몇장만 건졌었다면, 이번에는 아침 일찍부터 영화 관람과 동시에 DSLR도 함께여서 조금 더 (아주 조금 더) 나은 사진도 몇 장 남길 수 있었습니다.








타임스퀘어가 인상적인건 역시 들어가자마자 만날 수 있는 시원하고 빛나는 로비와 천정의 구조죠. 지난 번에도 얘기했던 것 처럼 영화 <인터네셔날>에 등장했던 미술관을 연상시키는 원형 구조는 더더욱 미적인 요소를 부각시키는 듯 하네요.






이 날은 THX인증관인 1관에서 관람했기 때문에 입구에서 사진 한 장을 찰칵 할 수 있었는데, 로고도 로고지만 상영전에 만나볼 수 있는 THX 트레일러는 정말 예술 ㅠㅠ . 아 그리고 혹시 저 처럼 티켓 모으시는 분들께서는 사진 속의 저 신형 발권기로는 발권하지 마세요. 테스트 겸해서 발권해 보았는데 영수증으로 발권됩니다 -_-;;












사실 지난 번에는 늦은 시간에 방문한터라 로비와 극장 외에는 별로 구경해보질 못했었는데, 이번에는 여유있게 여기저길 둘러보니 쇼핑을 즐길 수 있는 다양한 매장들이 준비되어 있더군요. 나이키, 반스, 아디다스, 자라 등등등 (정말 등등등) 많은 의류 브랜드 매장들이 시원시원하게 자리잡고 있어서 나중에 좀 더 본격적으로 쇼핑 해보려고 합니다 ㅎㅎ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영등포동 | 타임스퀘어
도움말 Daum 지도
  1. Favicon of http://gendalf9.tistory.com BlogIcon gendalf9 2009.10.03 22:38

    시간 보니...2회 보셨나보군요! 전 조조봤었는데. 잘하면 마주쳤을수도?

    그나저나 위에서 찍을 때는 주변에 요원들이 없어서 그랬는지는 몰라도 1층 가니 안전요원들이 허가증 없으면 촬영 못한다고 막더군요...;; G9 들고 가서 비슷한 위치에서 몇장 찍어오긴 했습니다만...

    • Favicon of https://realfolkblues.co.kr BlogIcon 아쉬타카 2009.10.04 21:55 신고

      넵 2회 관람하였습니다 ^^;
      저는 촬영을 막지는 않았는데 10시반 부터 다른 곳은 입장이 가능하다며 못가게 막긴 하더라구요. 그런데 타임스퀘어의 그 맘은 알겠는데 너무 요원들을 확 풀어서 위압감을 주는 느낌도 들더라구요;;

  2. Favicon of http://www.zinsayascope.com BlogIcon 진사야 2009.10.06 21:51

    영수증....-_-/ 워워. 만에 하나 가더라도 저 신형발권기는 그냥 가뿐하게 무시해줘야겠군요. 끙
    다른 발권기에서는 티켓으로 나오려나요..

    건물 하나는 참 예쁘다 싶어요. :)

  3. Favicon of http://ani2life.egloos.com BlogIcon A2 2009.10.08 10:47

    우와~ 멋지네요.
    올블로그에서 보고 왔습니다. ^^

  4. Favicon of http://nayabin.maru.net BlogIcon Robin 2009.10.09 10:41

    멋지긴 한데... 정말 복잡하더군요...

    영등포역에서 cgv 찾다가 영화 늦을뻔 했어요 ㅠㅠ

  5. Favicon of http://feelthis.tistory.com BlogIcon smokay 2010.01.31 15:17

    저도 요기 몇번 왔었는데
    너무 좋더라구요.
    아 그리고 거기 근처에 진짜 이쁘고 귀엽고 좋은 카페도 생겼는데
    알려드리자면..
    타임스퀘에어 나오셔서 문래역 쪽으로 가시다 보면 (걸어서 15분, 차타고 2분) 마늘 냄새 엄청 나느 시장이 있는데
    시장이 끝날때쯤 사거리에 보시면 옛날 CGV (지금은 닫았지만 아직도 CGV 간판 있습니다) 빌딩에 분의기 좋은 카페 있습니다. ㅋㅋㅋ

+ Recent posts